‘제보자 협박혐의’ 양현석 YG엔터 전 대표, 경찰출석
  • 김도현 기자(ok_kd@sisajournal-e.com)
  • 승인 2019.11.09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출석···비아이 마약구매 의혹 제보자 상대 협박혐의
9일 오전 경기도 수원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로 들어서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사진=연합뉴스
9일 오전 경기도 수원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로 들어서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사진=연합뉴스

소속 가수의 마약구매 의혹을 제보한 A씨를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전 대표가 오늘(9일) 경찰에 출석했다. 출석에 앞서 기자들 앞에 선 양 전 대표는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짧게 마치고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로 들어섰다.

제보자 A씨는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김한빈·23)의 마약구매 의혹을 제기했다. 양 전 대표는 2016년 8월 비아이의 지인인 A씨가 마약투약 혐의로 체포돼 경찰수사를 받을 당시 그를 회유·협박해 진술을 번복하게 한 혐의를 받는다.

대가로 A씨의 변호사비용을 대납했는데, 그가 YG엔터테인먼트 소속이 아닌 관계로 업무상 배임 혐의도 받고 있다. 더불어 진술번복 유도로 혐의가 있는 바이이의 경찰 수사를 막았다는 부분은 ‘범인도피 교사죄’에 해당해 총 3가지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진다.

김도현 기자
산업부
김도현 기자
ok_kd@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