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1~8호선 노사협상 타결···현재 정상운행 중
  • 박지호 기자(knhy@sisajournal-e.com)
  • 승인 2019.10.16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오전 9시 총파업 앞두고 극적 타결
15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서울교통공사 본사에서 열린 2019년도 임·단협 4차 본교섭에서 노사 양측 관계자들이 자리에 앉아 회의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5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서울교통공사 본사에서 열린 2019년도 임·단협 4차 본교섭에서 노사 양측 관계자들이 자리에 앉아 회의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지하철 1~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노사가 파업 돌입 당일인 16일 협상을 극적으로 타결했다.  

서울교통공사와 서울교통공사노동조합은 16일 오전 3시께 실무협상을 재개해 총파업이 예고됐던 오전 9시를 앞두고 타결됐다고 이날 밝혔다. 

노사는 임금 1.8% 인상, 안전인력 241명 고용 추진, 임금피크제 노사 공동 논의, 근무환경 개선 등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노조는 교섭이 이뤄지지 않으면 16∼18일 총파업에 들어가겠다고 예고했다.

양측은 전날 오후 3시부터 파업 전 마지막 교섭에 들어갔으나 오후 9시 55분께 노조 측이 협상 결렬과 총파업 돌입을 선언한 바 있다. 

박지호 기자
산업부
박지호 기자
knhy@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