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이스라엘과 정상회담서 ‘한반도 평화구축 지지’ 당부
한반도
문 대통령, 이스라엘과 정상회담서 ‘한반도 평화구축 지지’ 당부
  • 이준영 기자(lovehope@sisajournal-e.com)
  • 승인 2019.07.15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청와대서 한-이스라엘 정상회담···고등교육 협력·수소경제 협력 양해각서 체결
문재인 대통령과 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이 15일 오전 청와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이 15일 오전 청와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청와대에서 열린 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과 정상회담에서 한반도 평화구축 지지를 당부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리블린 대통령에게 지난달 30일 이뤄진 판문점 남북미 정상회동 결과 등을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구축을 위해 이스라엘의 지지와 협조를 당부했다.

리블린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구축에 대한 이스라엘 정부의 지지를 재확인했다.

양국 대통령은 한국과 이스라엘 간 자유무역협정(FTA)의 조속한 타결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수소경제·인공지능·자율주행 자동차·5G 정보통신기술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정상회담에서 세계적 혁신창업 국가인 이스라엘과 창업 생태계 조성 경험을 공유하기를 희망했다고 밝혔다.

정상회담 후 양국은 고등교육 협력과 수소경제 협력에 관한 2건의 정부 부처·기관 간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고등교육 협력 양해각서에는 고등교육기관 간 직접 협력과 인적 교류 확대, 고등교육 관련 교육 정보 및 출판물 교환 등이 담겼다.

수소경제 협력 양해각서는 수소에너지 생산 및 저장·운송 기술, 수소경제 활성화 및 안전에 관한 기술 및 법률, 수소 충전소 등 인프라 보급, 정책·법률 및 규정 개발 분야에서의 협력 증진을 담았다.

이준영 기자
정책사회부
이준영 기자
lovehope@sisajournal-e.com
일반 국민 그리고 진실을 염두에 두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