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우리카드 ‘카드의정석 L.POINT’출시
  • 원태영 기자(won@sisajournal-e.com)
  • 승인 2018.07.09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계 최초 L.POINT 연계, 포인트 적립 선호 고객 대상 다양한 혜택 제공
윤의연 우리카드 부사장(오른쪽)과 강승하 롯데멤버스 대표이사가 지난 2일 롯데멤버스 본사에서 진행된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사진=우리카드
우리카드가 ‘카드의정석 L.POINT’ 신용 및 체크카드를 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롯데그룹 통합 멤버십 서비스인 L.POINT 및 간편결제 L.pay를 운영하는 롯데멤버스와의 제휴를 통해 신상품을 선보였으며 L.POINT를 롯데 그룹 계열사 외의 카드사에 탑재하는 것은 이번이 최초다.

기존 우리카드 고객이 L.POINT를 적립하기 위해서는 카드 결제 후 별도로 롯데멤버스 카드나 앱을 이용해야 했지만 이 상품에는 롯데멤버스 기능이 탑재돼 있어 카드 하나로 결제와 L.POINT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하다.

출시에 앞서 지난 2일 서울 중구 통일로에 위치한 롯데멤버스 본사에서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와 우리카드 윤의연 부사장은 L.POINT 플랫폼을 활용한 상품 개발 및 공동 마케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카드의정석 L.POINT는 전월 이용금액 30만원 이상이면 국내 모든 가맹점에서 L.POINT 0.7%를 한도 제한 없이 적립할 수 있다. 고객들의 이용이 잦은 영화, 외식, 커피, 대중교통 등의 업종에는 3%, 백화점, 대형마트, 온라인 쇼핑 등 쇼핑 업종과 주유 및 여행 및 레저 업종에는 1%의 특별 적립률을 적용했다.

여기에 해당 가맹점이 롯데 계열사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기본으로 제공되는 포인트 외에 L.POINT 1%가 추가 적립되고, 해당 카드를 L.pay에 등록해 이용하면 또 1% 적립이 추가돼 2%의 보너스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카드의정석 L.POINT는 우리카드와 롯데멤버스가 만나 쇼핑, 엔터테인먼트, 외식 등 롯데 그룹 계열사 이용이 잦은 고객들에게 높은 적립률의 포인트 혜택을 제공 한다”며 “롯데멤버스의 3800만 회원과 카드의 정석 출시 3개월 만에 50만좌를 달성한 우리카드의 기획력과 영업력이 만났을 때 좋은 시너지 효과가 일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원태영 기자
IT전자부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