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순실, 손석희 고소···“태블릿PC 사용 안 해”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9.09.24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정농단 비선실세도 아냐”
최순실씨. / 사진=연합뉴스 자료 사진
최순실씨. / 사진=연합뉴스 자료 사진

최순실씨가 국정농단 사건 증거물인 태블릿PC를 사용한 적이 없다면서 손석희 JTBC 대표이사 사장을 고소했다.

최씨는 태블릿PC 의혹을 보도한 손 사장을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24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최씨는 “JTBC 보도와 달리 태블릿PC를 사용하거나 이를 이용해 연설문을 고친 적이 없다”며 “박근혜 대통령을 허수아비로 세우고 그 뒤에서 국정농단을 한 비선실세가 결코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손 사장에게 “즉시 삭발하고 JTBC 사장 및 뉴스룸 진행자에서 물러나라”고 요구했다.

태블릿PC와 관련한 보도를 바로잡기 위해 최씨는 변희재 미디어워치 고문 대표의 항소심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하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변씨는 태블릿PC가 조작됐다는 허위사실을 퍼뜨려 JTBC 등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지난해 6월 구속기소됐다. 현재 항소심 재판을 받고 있다.

앞서 최씨는 최씨가 거액의 재산을 숨겨두고 있다고 주장한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지난 17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기도 했다.

변소인 기자
IT전자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