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5호선 운행중단···3시간 반 만에 재개
  • 길해성 기자(gil@sisajournal-e.com)
  • 승인 2019.04.18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전 11시 58분, 전차선 단전으로 운행 중단
긴 복구시간으로 시민들 발 ‘동동’
서울교통공사 차량 44대 긴급 투입하기도
18일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단전으로 운행이 중단 됐던  서울 지하철 5호선 ‘강동역~광나루역’ 구간의 운행이 3시간 반만에 재개 됐다.  / 사진=연합뉴스
18일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단전으로 운행이 중단 됐던 서울 지하철 5호선 ‘강동역~광나루역’ 구간의 운행이 3시간 반만에 재개 됐다. / 사진=연합뉴스

서울 지하철 5호선 ‘강동역~광나루역’ 구간 운행이 중단 된지 3시간 반 만에 재개 됐다.

18일 서울교통공사는 “단전 사고가 발생한 강동역에서 광나루역 구간의 전차선 복구 작업이 오후 2시 30분쯤 완료됐다”고 밝혔다.

앞서 지하철 5호선은 오전 10시 58분께 강동역에서 군자역 사이 전차선 단전으로 양방향 열차운행이 중단됐다. 상일동과 마천 방향은 오전 11시 20분부터 운행이 재게 됐지만 상선 열차 운행은 이후 다시 중단되기도 했다.

공사는 즉시 현장지휘소와 사고대책본부를 가동했지만 3시간이 넘도록 복구 작업이 완료되지 않으면서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또 공사는 단전으로 인한 승객 불편을 줄이기 위해 군자역 5번 출구와 강동역 1번 출구에 셔틀·전세버스 등 차량 44대를 투입했다. 서울시도 해당 구간에 370번·130번 노선 버스 운행을 늘렸다.

길해성 기자
금융투자부
길해성 기자
gil@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