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
LG, 김상헌 전 네이버 대표 사외이사로 선임
  • 김성진 기자(star@sisajournal-e.com)
  • 승인 2018.06.13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대희 사외이사 일신상의 이유로 중도 퇴임…구광모 LG전자 상무 등기이사 선임
김상헌 전 네이버 대표. / 사진=연합뉴스
LG가 중도 퇴임하는 윤대희 사외이사 대신 김상헌 전 네이버 대표를 사외이사로 선임키로 했다.

 

LG는 오는 29일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개최되는 임시 주주총회에서 김상헌 전 네이버 대표를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으로 선임하는 안을 추가했다고 지난 12일 공시했다. 김 전 대표는 현재 네이버 경영고문을 맡고 있으며 지난 2009년부터 8년간 네이버 대표이사로 활동해왔다.

 

업계에서는 LG가 미래 먹거리 개발을 위해 김 전 대표를 사외이사로 선임했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LG는 현재 로봇과 AI(인공지능) 신기술 개발에 주력하고 있는데, 김 전 대표는 AI와 로봇 부문에서 새로운 성장동력을 개발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아울러 LG는 이날 공시를 통해 윤대희 사외이사가 일신상의 이유로 중도 퇴임했다고 알렸다. 참여정부시절 국무조정실장(장관급)을 지낸 윤 전 이사는 지난 5일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으로 임명됐다.

 

이밖에 LG는 구광모 LG전자 상무의 등기이사 선임안도 명시했다. LG() 4세 구 상무는 이번 임시주총에서 이사로 공식 선임된 후 LG그룹 경영 전면에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김성진 기자
산업부
김성진 기자
star@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