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11월 16일 [Fri]

KOSPI

2,090.41

0.11% ↑

KOSDAQ

688.49

1.04% ↑

KOSPI200

271.61

0.03% ↑

SEARCH

시사저널

사회

‘국민배우’ 신성일 4일 별세

향년 81세…‘별들의 고향’ 영화계 큰 배우 ‘별’로 지다

원로배우 신성일이 4일 오전 2시 30분 폐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81세. / 사진=연합뉴스

한국 영화계의 큰 배우 신성일이 4일 오전 2시 25분 폐암으로 타계했다. 향년 81세다.

고(故) 신성일은 지난해 6월 폐암 3기 판정을 받은 후 전남의 한 의료기관에서 항암 치료를 받아왔다. 지난 3일부터 병세가 위독해졌고 몇 시간 후 숨을 거뒀다.

장례는 고인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영화인장으로 거행될 예정이다. 한국영화배우협회와 한국영화인총연합회 등 영화계 관계자들이 유족과 영화인장 거행을 협의 중이다. 공동장례위원장은 신영균 한국영화배우협회 명예회장과 기타 협회 임원진, 영화감독 등으로 구성된다.

고인은 1937년 서울에서 태어나 1956년 대구의 경북고를 졸업했다. 1966년 건국대 국어국문학과에서 학사 학위를 받았다.

고인은 1960∼1970년대 최고 인기를 누린 배우다. 1960년 신상옥 감독·김승호 주연 영화 ‘로맨스 빠빠’가 첫 출연 영화다. 이후 ‘맨발의 청춘’(1964년), ‘별들의 고향’(1974년), ‘겨울 여자(1977년) 등에 출연했다.

출연작품 편수는 영화 524편, 감독 4편, 제작 6편, 기획 1편 등 500편이 넘는다.

1968년과 1990년 대종상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았다. 부일영화상 남우주연상, 백상예술대상 남자최우수연기상,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 남우주연상, 청룡영화상 인기스타상, 대종상영화제 공로상, 부일영화상 공로상 등을 받았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11월 6일이다. 장지는 경북 영천 성일각이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