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4월 23일 [Mon]

KOSPI

2,472.73

0.15% ↓

KOSDAQ

882.79

0.72% ↓

KOSPI200

317.58

0.10% ↓

SEARCH

시사저널

기업

포스코, 열연공장 가동 이후 누적 판매량 3억톤 달성

포항 1열연공장 가동 이후 46년 6개월만

포스코가 열연제품 판매량 3억톤을 달성하고 앞으로도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사진은 열연제품 3억톤 판매 달성을 기념하고 있는 포스코 임직원 / 사진=포스코

포스코가 열연제품 판매량 3억톤을 달성하고 앞으로도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16일 포스코는 포항제철소내 열연공장 가동이후 46년 6개월만에 포항제철소와 광양제철소의 열연제품 누적 판매량이 3억톤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포스코는 1972년 10월 3일 포항제철소 제1 열연 공장을 가동하면서 국내 최초로 열연 제품을 생산하기 시작했다. 이어 1987년 2월 28일에는 광양제철소 열연공장을 준공하며 생산능력을 확대했다. 

 

포스코는 3억톤 판매를 기념하기위해 포항제철소 2열연공장에서 철강사업본부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기념식을 진행했다. 또 열연제품 3억톤 판매달성을 전환점으로 삼아 열연제품의 세계 최고 경쟁력 확보를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고부가가치 제품인 월드프리미엄(World Premium) 제품의 제조기술력 향상과 경쟁사 대비 낮은 제조원가 달성, 고객을 감동시키는 납기와 솔루션 제공 등 모든 부분에서 경쟁사와의 초격차를 만들어 내자”고 말했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