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아사히, ‘김정은 트럼프 답장 받고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 확신’ 보도
한반도
日 아사히, ‘김정은 트럼프 답장 받고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 확신’ 보도
  • 이준영 기자(lovehope@sisajournal-e.com)
  • 승인 2019.01.10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사히 “김정은, 트럼프 답장 받고 중국 방문”
조선중앙TV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4차 방중을 위해 평양을 출발했다고 8일 보도했다. / 사진=연합뉴스
조선중앙TV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4차 방중을 위해 평양을 출발했다고 8일 보도했다. / 사진=연합뉴스

일본 아사히 신문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으로부터 지난해 말 받은 친서에 답장을 했다고 지난 9일 보도했다.

아사히 신문은 북미관계 소식통을 인용하면서 김 위원장이 작년 12월 말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에 대한 답장을 이달 받았다고 밝혔다. 답장은 2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 관련 내용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아사히 신문은 이 소식통을 통해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 답장을 받고 2차 북미 정상회담개최를 확신했다며 이를 중국 측과 협의하기 위해 중국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아사히 신문은 친서와 답장이 오간 시점에 대해 김 위원장이 작년 크리스마스 전후에 트럼프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의 친서를 받은 후 오래되지 않아 답장을 보냈다고 했다.

지난 2일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열린 각료회의에서 “나는 방금 김정은으로부터 훌륭한 편지를 받았다”며 “우리는 아마 또 하나의 회담을 가질 것이다. 그가 만나고 싶어 하고 나도 만나고 싶다”고 말한 바 있다.

이준영 기자
정책사회부
이준영 기자
lovehope@sisajournal-e.com
사랑 희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