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4월 23일 [Mon]

KOSPI

2,472.71

0.15% ↓

KOSDAQ

883.45

0.64% ↓

KOSPI200

317.58

0.10% ↓

SEARCH

시사저널

기업

중소기업계 “민선7기 지자체, 인력확보‧규제개선 추진해야”

10곳 중 4곳 ‘중소기업 정책 강화 기대’

중소기업중앙회는 15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중소기업 정책 의견조사' 결과를 밝혔다. / 사진=뉴스1


중소기업계가 오는 6월 지방선거를 통해 출범할 민선 7기 지방자치단체(지자체)에 중소기업 인력확보 지원과 규제개선을 주문했다.

 

15일 중소기업중앙회(중기중앙회)는 중소기업 430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중소기업 정책 의견조사' 결과를 이같이 밝혔다. 

 

중소기업들은 7기 지자체장이 중점적으로 추진해야 할 정책(복수응답)으로 지역 중소기업 인재확보 지원을 39.1%가 꼽아 가장 많은 응답률을 보였다. ‘규제 및 행정부담 애로 개선이라고 답한 응답자도 37.0%에 달했다.

 

김경만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인재확보 지원 등 인력난 해소에 대한 지역 중소기업의 요구가 매우 높다며 새로 출범할 민선 7기 지자체에서는 중앙 정부와 협력해 지역 중소기업이 겪는 인력난과 행정규제 부담을 해소하는 대책이 적극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중소기업 10곳 중 4곳은 이번 민선 7기 지자체의 중소기업 정책이 더 강화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번 조사에 참여한 중소기업 39.5%가 중소기업 정책 강화를 기대하냐는 질문에 그렇다라고 답했다. ‘아니다라는 응답은 14.2%에 그쳤다.

 

지역 중소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복수응답)으로 67.2%임금부담 증가라고 답했으며 40.7%일자리 미스매칭 등 인력 부족이라고 답했다.

 

지역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지방정부 권한 강화가 필요한지에 대해서는 그렇다라고 답한 응답자가 57.9%로 아니다라는 응답 7.0%비해 압도적으로 많았.

 

중소기업들은 민선 7기 지자체장의 성공적인 운영 조건에 대해서는 도덕성과 청렴성’(42.8%), ‘다양한 행정 경험, 전문성’(40.0%)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지자체 자치역량 강화를 위해 꼭 필요한 우선순위로는 자치단체 투명성·책임성 강화’(40.0%)재정 분권 추진’(32.6%)을 꼽았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