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7년 11월 25일 [Sat]

KOSPI

2,544.33

0.28% ↑

KOSDAQ

792.74

0.51% ↓

KOSPI200

335.44

0.28% ↑

SEARCH

시사저널

시사저널e.ntertain

침대 머리맡 아이디어

침실 인테리어에 다양한 표정을 보여주는 침대 헤드보드 아이디어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1. 헤드보드 없이 미니멀


침대 헤드보드가 침실의 이전 얼굴이었다면, 최근에는 헤드보드를 들어내면서 그 영역이 더 넓어지고 다채로워졌다. 

 

침대의 헤드보드가 없어지는 순간 벽면 전체를 헤드보드로 활용하거나 침대 배치가 공간에서 더 자유로워졌기 때문. 

 

헤드보드 없는 침대는 허전함보다 재미를 먼저 발견할 수 있다. 벽면의 마감 방식에 따라 혹은 다양한 마감재 소재나 컬러에 따라 침실의 분위기가 확연히 달라진다. 

 

헤드보드가 없으면 자연스레 침실에서 침대에 더 집중하게 되는데, 특히 사이드의 협탁과 조명, 액자 등의 소품들이 침대를 더 돋보이게 만든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바닥과 단차를 두고 침대를 짜 넣어 침대 바닥부터 헤드보드 위 천장까지 하나로 연결돼 입체감과 통일감을 준다.

by 호텔 더 디자이너스 청량리.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2. 이국적인 프렌치&빈티지 우드


프렌치 스타일 헤드보드는 가구 자체가 가진 클래식한 디테일과 소재를 통해 이국적인 분위기를 완성한다. 여기에 패브
릭을 더해 프렌치 무드를 감각적으로 연출할 수 있다. 

 

침대 프레임과 헤드보드가 일체형이면 헤드보드가 지루해져 변화를 주고 싶어도 침대 전체를 바꿔야 하기 때문에 번거롭고 경제적이지 못했다. 분리형 헤드보드는 다양한 마감재 소재를 활용해 새롭게 제작하거나 스타일 변화를 위해 소재를 믹스 매치할 수 있어 재미를 더 할 수 있다.

 

사진=STICK TREE

사진=STICK TREE

Tip 헤드보드 형태


헤드보드는 침대의 규격에 따라 크기를 맞춘다. 침대 프레임과 폭을 맞추고 경우에 따라 길이를 연장해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가족 구성원에 따라 싱글, 더블, 패밀리형으로 나눠 크기를 결정하고 조건에 따라 수납과 판상형 등의 형태에 기능을 겸할 수 있는 디자인을 선택한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사진=서울문화사자료실

3. 실용을 겸비한 기능성 멀티 헤드


스타일보다 실용적인 침실을 원한다면 침대 헤드보드에 기능을 더하면 된다. 좁은 공간일수록 베드헤드에 다양한 아이디어를 더해보자. 

 

책상이 들어올 수 없을 만큼 침실이 좁다면 베드헤드 후면에 선반형 책상을 들이거나 수납형 테이블로 만드는 것도 유용한 공간 솔루션. 

 

좁은 공간을 구조적으로 바꾸는 침실 가벽을 헤드보드와 같은 컬러로 통일하고 벽면에 선반을 짜 넣는 것도 침대와 헤드보드를 실용적으로 활용하는 방법이다.






 

 

 


사진=STICK TREE

사진=STICK TREE

Tip 헤드보드 컬러


침실 안에서 포인트를 줄 부분을 미리 파악해 헤드보드의 컬러를 결정하는 것이 좋다. 

 

벽면의 컬러 등을 고려해 헤드보드 컬러를 톤 온 톤으로 선택해 밸런스를 맞춰야 침실이 좀 더 세련되게 보인다. 패브릭
이나 무늬목 등의 소재와 컬러는 가급적 침대 프레임과 동일하게 하는 것이 침실 인테리어에 더 효과적이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