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시황
‘새 집 가뭄’ 1기 신도시···거래량 절반은 20년차 APT
  • 길해성 기자(gil@sisajournal-e.com)
  • 승인 2019.10.26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 압도적
군포시 73.21%, 경기도 평균比 1.9배
“신규공급 물량 부족이 원인”···4분기 분양 물량 관심↑
1기 신도시가 위치한 5개 시(고양·성남·안양·부천·군포)는 20년이 넘은 노후아파트 거래비율이 경기도 평균보다 높게 나타났다. / 사진=연합뉴스

1기 신도시 인근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이 경기도 평균보다 크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 각 지역 신규 분양 물량에 따라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도 다르게 나타나며 새 아파트에 대한 목마름이 높아졌다. 

25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에 따르면 올해(1~9월) 경기도에서 총 7만7758건의 아파트 매매 거래가 이뤄졌다. 전체 매매거래를 건축 연도별로 살펴보면 입주 ▲10년 이내(2010~2019년) 거래비율은 23.88%(1만8571건) ▲11~20년 차(2009~2000년) 37.28%(2만8989건) ▲20년 초과(2000년 이전) 38.84%(3만198건) 등으로 나타났다.

입주 20년 차 이상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이 가장 높게 나타나긴 했지만 전체적으로 고른 매매 비율을 보였음을 알 수 있다. 반면 1기 신도시가 위치한 5개 시(고양·성남·안양·부천·군포)를 살펴보면 경기도 평균 거래비율과는 다른 모습을 보였다.

군포시의 경우 ▲10년 이하 11.69%(1026건) ▲11~20년 차 15.1%(1325건) ▲20년 초과 73.21%(6424) 등으로 20년차 이상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이 경기도 평균의 1.9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성남시 61.24% ▲부천시 55.43% ▲안양시 53.82% ▲고양시 48.34% 등으로 나타나며 1기 신도시가 위치한 지역 노후 아파트 거래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주목할 만한 점은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이 가장 낮게 나타난 고양시의 경우 최근 신규 분양 물량 공급이 꾸준히 이뤄진 지역이라는 점이다. 지난 5년간(2015~2019년) 3만1085가구의 신규 분양 물량이 공급됐다. 10년차 이하 아파트 거래비율은 26.82%(7678건)다. 반면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이 가장 높았던 군포시 신규 공급 물량은 4957가구로, 10년 차 이하 아파트 거래비율도 11.69%(1026건)에 그쳤다.

최성락 리얼투데이 리서치실 과장은 “1기 신도시의 전체적인 노후화는 물론 지역 내 신규 분양 물량도 적다 보니 기존 노후아파트 위주로 거래가 이뤄지는 것으로 보인다”며 “특히 신규 공급 물량에 따라서 노후 아파트 거래비율도 다르게 나타나고 있는 것을 볼 때, 1기 신도시 새 아파트에 대한 수요자들의 목마름이 큰 것으로 풀이된다”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올해를 마무리하는 4분기 분양시장은 1기 신도시 수요자들의 내 집 마련 욕구를 자극하는 새 아파트들이 주인을 찾아 나설 예정이다. 

일산신도시 인근에는 HDC현대산업개발이 다음 달 민간임대 아파트 ‘일산2차 아이파크’의 홍보관을 개관하고 입주자모집에 나선다. 단지는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중산동 1842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19층, 4개 동, 전용면적 74~84㎡, 214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계약과 동시에 입주가 가능하며 이사 걱정 없이 최대 8년까지 거주(2년 단위 계약)가 가능하다. 모당초등학교(혁신초), 안곡중학교를 모두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일산신도시 교육 1번지로 꼽히는 후곡학원가가 인접해 있다.

같은 기간 부천 중동신도시 대체지로 꼽히는 검단신도시에는 금성백조가 인천광역시 서구 검단신도시 AA11블록에서 ‘검단신도시 예미지 트리플에듀’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14개 동, 전용 76~102㎡, 1249가구 규모다. 단지 바로 앞에 초·중·고등학교가 위치해 걸어서 통학하는 안심 교육 특화 단지라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 2개의 영어마을이 인접해 교육 걱정 없는 특화 단지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안양시에는 GS건설이 만안구구 석수동 일대에 ‘아르테 자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8층, 12개 동, 전용 39~84㎡, 1021가구로 이뤄진다. 지하철 1호선 관악역과 안양역을 이용할 수 있다. 제2경인고속도로 석수 IC가 가깝고, 서해안고속도로, 강남순환도시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수원~광명간 고속도로 등을 이용한 서울 도심과 외곽 이동도 빠르다. 단지 앞 안양예술공원 사거리에는 수원~구로를 잇는 간선급행버스(BRT) 노선(2021년 완공 예정)뿐 아니라 주변 지역으로 월곶~판교선 만안역(가칭)도 들어설 예정이다.

길해성 기자
금융투자부
길해성 기자
gil@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