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산업은행 15억달러 글로벌본드 발행 성공
  • 황건강 기자(kkh@sisabiz.com)
  • 승인 2016.01.07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 리스크에도 한국경제 신뢰 확인

산업은행 본점 / 사진=시사저널

산업은행이 15억달러 규모의 글로벌본드 발행에 성공했다.

 

7일 산업은행은 전날 전세계 투자자를 대상으로 발행한 15억 달러 글로벌본드에 47억달러의 주문이 들어왔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아시아 지역에서 참여율이 높았다. 아시아 투자자가 80%. 미국 투자자는 11%, 유럽 및 기타지역 투자자는 9% 비중을 차지했다.

 

고상필 산업은행 자금부 팀장은 "미국 금리 인상 직후 시장을 더 지켜보려는 보수적 분위기 속에서 연초 풍부한 유동성을 겨냥한 선제적 발행전략이 주효했다"고 평가했다.

 

이번에 발행된 글로벌본드는 5년과 10년 만기의 듀얼트랜치(Dual Tranche)다. 5년물 발행금액은 5억달러이며 발행금리는 미국 국채 5년물에 82.5bp를 가산해 적용했다. 10년물 발행금액은 10억달러이며 발행금리는 미국 국채 10년물에 87.5bp를 가산했다.

 

금리 면에서도 이번 글로벌본드 발행은 성공적으로 평가된다. 투자자앞 제시금리(Initial Price Guidance) 대비 20bp 축소됐고 신규발행 프리미엄(NIP)은 없었다. '신용등급 'AAA'의 유럽투자은행(EIB)이나 독일재건은행(KfW)은 하루 전 채권발행에서 4~7bp 가량 NIP를 지급했다.

 

고 팀장은 "연초 중국 증시 폭락과 북한 핵실험 등 시장 악재 속에서도 양호한 조건으로 발행에 성공했다"며 "국제금융시장에서 한국경제에 대한 신뢰가 견고하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이번 산업은행 글로벌본드 발행에는 Barclays, BofA ML, Citi, Credit Suisse, HSBC, KDB Asia, Mizuho, Societe Generale등이 공동주간사로 참여했다.​


 

황건강 기자
황건강 기자
kkh@sisabiz.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