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본 “대만 등 여러 국가, 韓 여행 주의 권고”
  • 한다원 기자(hdw@sisajournal-e.com)
  • 승인 2020.02.21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러 해외국가, 한국 전염병 여행 경보 지역으로 지정”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나온 지난 19일 오후 대구시 중구 경북대학교 병원에 긴급 이송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도착하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나온 지난 19일 오후 대구시 중구 경북대학교 병원에 긴급 이송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도착하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대만 외에도 여러 해외국가가 한국을 전염병 여행 경보 지역으로 지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21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대만 이외에 우리나라를 여행 금지국으로 지정한 나라가 있냐”는 질문에 “(우리나라로) 여행을 가서 주의하라는 권고는 상당히 하고 있다”면서 “세부 국가 정보까지는 가지고 있지 않다”고 말헀다.

정 본부장은 “대만은 (한국)여행을 최소화하라고 권고한 것”이라며 “한국·일본·싱가포르·홍콩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늘고 있기 때문인데 국가별 조치 상황은 다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날 대만은 한국을 전염병 여행 경보 지역으로 지정했다. 대만 중국시보(中國時報)에 따르면, 대만 질병관리서는 한국을 여행 제1급 주의 지역으로 편입시켰다.

대만은 일반적인 여행경보 제도와 별도로 전염병 확산 정도에 따른 ‘전염병 등급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대만은 전염병 등급을 가장 낮은 1급에서부터 가장 높은 3급까지 3단계로 관리하고 있으며, 시민들이 1급 지역에 갈 때 현지의 예방 수칙을 따르도록 권고하고 있다.

현재 대만은 한국·일본·태국을 1급 지역으로, 싱가포르는 2급 지역으로, 중국 본토와 홍콩·마카오를 불필요한 모든 여행을 자제하도록 하는 3급 지역으로 지정 중이다.

한다원 기자
산업부
한다원 기자
hdw@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