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산부인과서 신생아 9명 RSV 감염···보건당국 역학조사
  • 노경은 기자(nice@sisajournal-e.com)
  • 승인 2020.02.13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유아 모세기관지염, 폐렴 등 치명적인 증상
RSV로 인해 접근이 차단된 한 산부인과 모습. 사진은 참고용으로 본문의 기사내용과 관계없음. / 사진=연합뉴스
RSV로 인해 접근이 차단된 한 산후조리원 입구. 사진은 참고용으로 본문의 기사내용과 관계없음. / 사진=연합뉴스

경기도 평택의 한 산부인과에서 신생아들이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이하 RSV)에 집단 감염됐다.

1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평택 A산부인과에서 RSV 감염 신고가 들어와 현재 보건당국이 해당 병원 신생아실을 폐쇄하고 감염 경로 등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관할 보건당국은 지난 2일 A병원 분만실에서 퇴원한 한 부모로부터 신고 전화를 받고, 역학조사를 실시해 총 9명의 신생아들이 RSV에 감염된 것을 확인했다.

RSV는 성인에게는 콧물, 기침 등 감기 정도로만 느껴지는 수준이지만 영유아에게는 모세기관지염, 폐렴 등 치명적인 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다.

신생아 7명은 증세가 호전됐으며, 나머지 2명은 병원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 역학조사 중 확인된 접촉자 신생아 38명은 보건당국의 심층 관리를 받고 있다.

현재 A산부인과는 분만실만 정상 운영 중인 가운데 신생아실은 일시 폐쇄 조치됐다.

노경은 기자
금융투자부
노경은 기자
nice@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