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상륙···“셀토스 잡을 수 있을까?”
[영상]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상륙···“셀토스 잡을 수 있을까?”
  • 박성수 기자(holywater@sisajournal-e.com)
  • 최기원 PD (kiwony@sisajournal-e.com)
  • 승인 2020.01.17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형 SUV와 중형 SUV 중간 위치한 차급, 새로운 시장 개척하기 위한 전략 모델
기아차 셀토스부터 스포티지, 현대차 투싼 등 정조준
카허 카젬 사장 “브랜드 미래를 이끌 차세대 핵심 모델”

한국GM은 16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트레일블레이저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나섰다.

트레일블레이저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과 중형 SUV 중간에 위치하고 있으며,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기 위한 전략 모델이다. 기아차 셀토스부터 스포티지, 현대차 투싼 등을 경쟁모델로 삼고, 소형·준중형 SUV 수요를 모두 흡수하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트레일블레이저는 트림별 차이가 있으나 최대전장 4425㎜, 최대전고 1660㎜, 전폭 1810㎜의 차체 크기를 지녔다. 휠베이스(축간거리)는 2640㎜, 트렁크 용량은 460리터로, 2단 러기지 플로어를 적용해 트렁크 바닥 부분의 높낮이를 2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2열을 접으면 최대 1470리터까지 확장된다.

판매가격은 ▲LS 1995만원 ▲LT 2225만원 ▲Premier 2490만원 ▲ACTIV 2570만원 ▲RS 2620만원이다.

박성수 기자
산업부
박성수 기자
holywater@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