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줄 서서 먹는 맛집, 이제 GS25에서 만난다
  • 박지호 기자(knhy@sisajournal-e.com)
  • 승인 2019.12.1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25, 첫 팔도 맛집 시리즈로 경기도 맛집 왕장어촌과 손잡고 장어추어탕 선봬
서울, 강원, 전라, 경상도 등 팔도 지역의 맛집 메뉴 지속 출시
인기 맛집의 장어추어탕을 GS25가 편의점 용으로 재해석했다. /사진=GS25
인기 맛집의 장어추어탕을 GS25가 편의점 용으로 재해석했다. / 사진=GS25

전국의 맛집 메뉴를 가까운 편의점에서 즐길 수 있게 됐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전국 팔도 맛집의 인기 메뉴를 시리즈로 기획해 선보이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GS25는 전국의 인기 맛집 음식을 가정간편식(HMR)형태로 상품화하고 판매처를 전국 GS25로 확대함으로써, 메뉴의 차별화와 구매의 편리성을 한층 더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GS25가 팔도 맛집 시리즈로 이번에 선보인 첫 메뉴는 장어추어탕이다. 장어추어탕은 25년 전통의 장어 전문점인 왕장어촌(경기도 가평 소재)이 최초 개발한 메뉴다. 장어추어탕은 특별 메뉴로 1일 30그릇 한정으로 판매되는데 장어추어탕을 찾아 오는 단골 고객이 많아, 보통의 경우 영업 시작과 함께 동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뚝배기에 담겨 나오는 왕장어촌의 장어추어탕을 재현하기 위해 편의점 특성에 맞춘 뚝배기 용기를 별도 제작하기도 했다. GS25는 내용물부터 용기까지 맛집 메뉴를 그대로 구현해 고객이 직접 방문해 장어추어탕을 먹는 듯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게 했다고 설명했다. 가격은 5500원이다.    

GS25는 장어추어탕에 이어 서울, 강원, 전라, 경상도 등 팔도 지역의 맛집 메뉴를 지속 출시될 계획이다.

박철 GS리테일 냉장간편식품 MD는 “차별화된 메뉴를 찾는 고객 니즈에 맞춰 전국을 누벼 찾은 팔도 맛집의 인기 메뉴를 상품화해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메뉴를 업계 선도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지호 기자
산업부
박지호 기자
knhy@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