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국민은행 지점 혁신 모델···‘서초동종합금융센터’ 가보니
[영상] 국민은행 지점 혁신 모델···‘서초동종합금융센터’ 가보니
  • 김희진 기자(heehee@sisajournal-e.com)
  • 최기원 PD (kiwony@sisajournal-e.com)
  • 승인 2019.11.29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중일 서초동종합금융센터 부센터장 "변화의 시작"
"미래의 금융이 가야 할 방안에 대해 고민하는 상황"

국민은행은 지난 10월 28일 대면 영업채널의 혁신 모델을 적용한 ‘서초동종합금융센터’를 새롭게 오픈했다.

이번에 오픈한 서초동종합금융센터는 국민은행이 지난 2016년부터 운영해온 파트너십 그룹(PG)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PG는 일정 지역의 6~7개 지점을 묶고 거점 지점을 중심으로 영업하는 공동 영업 체계로, 서초동종합금융센터는 새롭게 도입하는 ‘PG 2.0’의 첫 번째 영업채널이다.

‘PG 2.0’영업체계에서 유니버설 허브 지점으로 거듭난 서초동종합금융센터는 상담공간의 분리를 통해 보다 진일보된 고객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김희진 기자
금융투자부
김희진 기자
heehee@sisajournal-e.com
김희진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