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환승’ 추진···대도시 교통혼잡 완화될까
  • 이창원 기자(won23@sisajournal-e.com)
  • 승인 2019.11.27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공사·국토부,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사업 업무협약 체결···대중교통 활성화도 기대
정류장형 환승시설 외 고속도로 상공 복합 환승시설 구축 방안도 추진
한국도로공사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7일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도로공사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7일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연합뉴스

고속도로에서도 지하철, 시내‧시외버스로 환승이 가능해져 대도시 교통혼잡이 다소 완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도로공사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7일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사업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고속도로 부지와 연접지역을 활용한 환승시설 등 고속도로 환승체계를 구축하는 것이다. 도심 진입 전 고속도로 환승체계를 통해 대중교통을 활성화하는 동시에 대도시권 교통 혼잡을 완화시키겠다는 구상이다.

향후 고속도로 부지, 교통여건 등을 고려해 환승시설이 검토‧추진될 예정이고, 고속도로 정류장형 환승시설 외에도 고속도로 상공에 입체적인 복합 환승시설 등도 구축하는 방안도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관련 제도 개선, 공동 연구용역 추진 등을 진행하고, 연구결과에 따라 고속도로 환승시설 설치사업을 함께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강래 도로공사 사장은 “고속도로 기반의 환승체계를 구축해 국민에게 보다 다양한 고속도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와 함께 대도시의 만성적인 출·퇴근 불편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 또한 “교통수단간 효율적인 연계 네트워크가 형성돼 대도시 교통난 해소와 도시경쟁력 제고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창원 기자
정책사회부
이창원 기자
won23@sisajournal-e.com
"Happiness can be found even in the darkest of times, if one only remembers to turn on the ligh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