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조성진 부회장 “협력사 생산라인 자동화 지원할 것"
  • 윤시지 기자(sjy0724@sisajournal-e.com)
  • 승인 2019.11.22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LG전자 협력회 워크숍’ 개최 ···협력사 ‘상생 성과 나눔’ 펀드 조성
지난 21일 경기도 평택시에 위치한 'LG전자 러닝센터'에서 열린 ‘2019년 LG전자 협력회 워크숍’에서  조성진 LG전자 대표이사 CEO 부회장이 올해 생산라인 자동화 등 혁신활동을 펼친 우수 협력사의 혁신사례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지난 21일 경기도 평택시에 위치한 'LG전자 러닝센터'에서 열린 ‘2019년 LG전자 협력회 워크숍’에서 조성진 LG전자 대표이사 CEO 부회장이 올해 생산라인 자동화 등 혁신활동을 펼친 우수 협력사의 혁신사례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조성진 LG전자 대표이사 최고경영책임자(CEO) 부회장이 협력사와 상생을 다짐했다. 협력사의 사업 효율화를 위해 디지털전환을 지원하고 상생 나눔 펀드를 조성해 우수 협력사에 포상금을 지급했다. 

지난 21일 경기도 평택시 LG전자 러닝센터에서 열린 ‘2019년 LG전자 협력회 워크숍’에 참석한 조성진 부회장은 “LG전자와 협력사가 공존하기 위해서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혁신기술을 경영 전반에 접목하고 사업방식과 체질을 변화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협력사의 생산라인 자동화와 정보화시스템 구축 등 디지털전환을 지원해 미래 핵심역량을 확보하겠다”고 덧붙였다. 

LG전자는 지난해부터 국내외 협력사를 대상으로 생산라인 자동화와 정보화시스템 구축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3년간 20억원 규모의 '상생 성과 나눔' 펀드를 조성하고 우수 협력사에 포상급을 지급했다. 올해 LG전자는 생산라인 자동화 등 혁신활동을 펼친 12개 업체를 ‘LG전자 최우수 협력사’로 선정하고 각각 5000만원을 포상했다. 우수 협력사의 혁신사례를 공유할 수 있도록 별도 부스도 마련해 전시했다.

이번 협력회 워크숍엔 조성진 부회장, 이시용 구매경영센터장 전무 등 LG전자 경영진을 비롯해 95개 주요 협력사 대표들이 참석했다. LG전자 관계자는 "협력사가 다양한 혁신 기술을 경영 전반에 접목할 수 있도록 제조혁신을 위한 컨설팅 지원, 무이자, 저금리 대출, 신부품 개발 지원, 무료 교육 지원 등 상생협력을 위한 다양한 지원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시지 기자
IT전자부
윤시지 기자
sjy0724@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