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
LGU+, 월 4만원대 대용량 LTE 알뜰폰 요금제 출시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9.11.13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가용량 걱정없는 데이터 69’ 동일 혜택 가능할 듯
LG유플러스가 통신업계 최초로 하루 5GB씩 매달 150GB의 대용량 LTE 데이터를 제공하는 알뜰폰 요금제를 선보인다. 통신 판매점에서 고객이 알뜰폰 가입 상담을 받고 있다. /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통신업계 최초로 하루 5GB씩 매달 150GB 대용량 LTE 데이터를 제공하는 알뜰폰 요금제를 선보인다. 통신 판매점에서 고객이 알뜰폰 가입 상담을 받고 있다. /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통신업계 최초로 하루 5GB씩 매월 150GB 대용량 LTE 데이터를 제공하는 알뜰폰 요금제를 선보인다. 이에 따라 4만원대 요금으로 월 150GB LTE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는 요금제가 나올 전망이다.

LG유플러스는 13일 알뜰폰 신규 요금제 전산 개발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 LTE망을 임대하고 있는 20여개 알뜰폰 중 사업자는 이르면 이번 주부터 대용량 LTE 데이터 요금제를 출시할 수 있게 됐다. 우선 6개 알뜰폰 사업자가 이 요금제 출시를 준비 중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알뜰폰 요금제는 LG유플러스의 LTE 핵심 요금제 중 하나인 ‘추가용량 걱정없는 데이터 69’를 모태로 만들어졌다. 이 요금제는 월정액 6만9000원에 일 5GB씩 월 150GB(30일 기준)의 LTE 데이터를 제공하고 소진 시에도 5Mbps속도로 서비스를 무제한 제공한다. 음성통화와 문자서비스 역시 무제한이다.

통상 알뜰폰 사업자들이 통신사로부터 회선 사용료를 40%~50% 할인된 가격으로 도매 제공받고 소비자에게 20~30% 할인된 요금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점을 고려하면, ‘추가용량 걱정없는 데이터 69’와 동일한 혜택을 알뜰폰에서는 4만원대 요금으로 이용 가능하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정액형 선불 요금제도 이달 중 출시할 계획이다. 새롭게 선보이는 선불 요금제는 ‘정액선불 11GB+’, ‘정액선불 11GB(국제)+’ 2종으로, 하루 2GB씩 60GB(30일 기준)와 추가 제공 데이터 11GB를 매월 제공한다. 데이터 소진 시에도 3Mbps 속도로 서비스를 계속 이용할 수 있으며 음성과 문자는 기본 제공한다.

변소인 기자
IT전자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