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미드십 차체의 전형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 최창원 기자(chwonn@sisajournal-e.com)
  • 권태현 PD (texpress@sisajournal-e.com)
  • 승인 2019.11.11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터보 엔진과 전기모터 결합해 최대 1000마력···무게중심 낮춰 당장이라도 뛰쳐나갈 듯한 인상 연출

지난 7월 F8 트리뷰토를 공개하며 연내 추가 라인업 공개를 약속했던 페라리가 ‘SF90 스트라달레’를 선보였다.

페라리 레이싱팀 창립 90주년의 의미를 담은 SF90 스트라달레는 페라리의 최초 양산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이다. 90° V8 터보 엔진(780마력)과 전기모터(220마력)가 결합돼 최대 1000마력의 성능을 구현한다.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시간)은 2.5초에 달한다.

페라리 최초로 액티브 빔 컨트롤을 이용한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 기술이 적용됐으며, 무게중심을 기존 모델보다 20㎜ 낮춰 당장이라도 뛰쳐나갈 인상을 준다.

최창원 기자
산업부
최창원 기자
chwonn@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