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
KT 3분기 영업익 3125억···전년比 15.4%↓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9.11.08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분기 ARPU 3만1912원···2분기 연속 상승
KT 로고. / 사진=KT
KT 로고. / 사진=KT

KT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5G 투자와 마케팅 비용으로 전년 대비 15.4% 감소했다.

KT는 8일 올해 3분기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 연결 기준 매출 6조2137억원, 영업이익 3125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3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4.5%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15.4%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전분기와 비교하면 8.4% 증가했다.

무선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0.2% 감소했으나 무선서비스 매출은 5G 가입자 증가로 전년 동기 대비 1% 상승한 1조6560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 무선 가입자당 평균 매출(ARPU)은 3만1912원으로 전분기보다 0.5% 증가하며 2분기 연속 상승했다.

KT 3분기 5G 가입자 수는 64만명으로 전분기 대비 52% 증가했다. 3분기 누적 가입자 수는 106만명이다. 전체 5G 가입자 중 85% 이상은 5G 완전 무제한 요금제인 ‘슈퍼플랜’을 이용했다.

유선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5% 감소한 1조1,682억원이었다. 유선전화 매출 감소를 기가인터넷 성장으로 채우는 기조가 이어졌다. 3분기 기가인터넷 가입자는 535만명으로 전체 초고속인터넷 가입자의 60% 수준으로 성장했다. 특히 기가인터넷 서비스 중 가장 높은 요금제인 ‘1G 인터넷’ 가입자가 100만명을 돌파했다. 우량 가입자 증가로 KT 별도 기준 초고속인터넷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5% 증가하며 꾸준히 성장 중이다.

미디어‧콘텐츠사업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13.8% 증가한 7013억원이다. IPTV 가입자는 3분기에 823만명을 기록하며 업계 1위를 지켰다. 부가 서비스 매출이 늘면서 별도 기준 IPTV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6.1% 성장했다. 콘텐츠사업 매출은 지니뮤직, KTH, 나스미디어 등 그룹사 성장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1% 증가했다.

3분기 누적 자본 지출(CAPEX) 집행액은 2조952억원으로 전년 대비 89% 증가했다. 11월 현재 5G 기지국 수는 개통 기준 6만3000여개를 넘어섰다. KT는 연내 전체 인구 대비 80% 커버리지를 확보할 예정이다.

Tag
#KT #실적
변소인 기자
IT전자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