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SKT-카카오, 3000억 지분 맞교환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9.10.28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신·커머스·디지털 콘텐츠·미래 ICT 4대 분야 협력 추진
SK텔레콤과 카카오 로고. / 사진=각 사, 그래픽=조현경 디자이너
SK텔레콤과 카카오 로고. / 사진=각 사, 그래픽=조현경 디자이너

SK텔레콤과 카카오가 3000억원 규모의 지분을 맞교환했다. 1위 이동통신사업자와 1위 메신저가 만나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카카오와 3000억원 규모의 지분을 교환하고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다고 28일 밝혔다.

SK텔레콤은 300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을 카카오에 매각하고 카카오는 신주를 발행해 SK텔레콤에 배정하는 방식으로 지분을 맞교환한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카카오 지분 2.5%를, 카카오는 SK텔레콤 지분 1.6%를 보유하게 된다.

이와 함께 양사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통신‧커머스‧디지털 콘텐츠‧미래 정보통신기술(ICT) 등 4대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사업 및 서비스뿐 아니라 연구‧개발(R&D) 협력까지 도모할 계획이다.

SK텔레콤과 카카오는 지속적인 협력 구조를 만들기 위해 양사 간 ‘시너지 협의체’를 신설한다. 유영상 SK텔레콤 사업부장과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가 ‘시너지 협의체’의 대표 역할을 수행한다.

우선 통신 분야에서는 SK텔레콤과 국민 메신저인 카카오톡의 서비스 역량을 결합할 방침이다. 커머스 분야에서는 이용자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는 방향으로 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의 미디어 플랫폼과 카카오가 보유한 IP(지식 재산권) 및 콘텐츠 제작 역량을 결합해 디지털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미래 ICT 영역에서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금융 분야의 중장기적인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변소인 기자
IT전자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