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
SKT, 2020년 20개국서 ‘5G 로밍’한다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9.10.16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는 4개국서 5G 로밍 지원
김남호 SK텔레콤 로밍사업팀장이 스위스콤 취리히 사옥에서 SK텔레콤 2020년 로밍 사업계획을 소개하고 있다. / 사진=SK텔레콤
김남호 SK텔레콤 로밍사업팀장이 스위스콤 취리히 사옥에서 SK텔레콤 2020년 로밍 사업계획을 소개하고 있다. /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해외에서도 5세대(5G)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5G 로밍 국가를 늘린다. 올해는 4개국, 내년에는 20개국으로 서비스 대상 국가를 확대할 방침이다.

SK텔레콤은 15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 스위스콤 사옥에서 간담회를 갖고 ‘2020년 5G 로밍 계획’을 발표했다.

지난 2월 SK텔레콤은 5G 로밍 태스크포스(TF) 조직을 꾸린 뒤 지난 7월 세계 최초 5G 로밍 서비스를 시작했다. 내년에는 20개국 이상으로 5G 로밍 커버리지를 확대할 계획이다.

김남호 SK텔레콤 로밍사업팀장은 간담회에서 “현재 스위스에서만 이용 가능한 5G 로밍 서비스를 연내 4개국으로 확대하고, 내년에는 미국, 중국, 일본을 포함해 20개국 이상으로 커버리지를 넓힐 것”이라며 “고품질의 5G 서비스 제공하는 이통사를 선별해 로밍 국가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SK텔레콤은 해외 이통사와 진행하고 있는 현지 품질 테스트, 최적화 작업 현황도 공개했다. SK텔레콤 가입자가 가장 많이 방문하는 10개국에 주기적으로 엔지니어를 파견해 5G 로밍 품질을 직접 테스트하고 있으며 다른 국가의 이통사와 로밍 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K텔레콤은 2020년 5G 로밍 요금제를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 프로모션 기간 내 해외 방문객 이용 패턴을 분석해 신규 요금제를 만들 방침이다.

변소인 기자
IT전자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