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삼성전자, 기업 사회적책임 평가 순위 90위 기록…역대 최저
  • 원태영 기자(won@sisajournal-e.com)
  • 승인 2019.09.22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대비 26계단 하락
자료=시사저널e
자료=시사저널e

삼성전자가 전세계 주요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기업의 사회적책임(CSR)’ 평가에서 1년만에 순위가 26계단이나 급락하며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22일 전 세계 컨설팅업체 레퓨테이션 인스티튜트(RI·Reputation Institute)가 발표한 ‘2019 전 세계 CSR 순위’에서 삼성전자는 90위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64위)보다 26계단이나 추락한 것으로 역대 최저 순위다. 삼성전자는 BMW(57계단)와 굿이어(32계단), SAP·에어버스(29계단) 등에 이어 다섯 번째로 큰 하락폭을 보였다.

삼성전자 순위 하락과 관련해 업계에서는 지배구조 불안과 각종 환경 문제, 노조 관련 논란 등이 순위 하락에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삼성전자는 글로벌 CSR 순위에서 지난 2012년 25위를 시작으로, 2013년 26위, 2014년 17위, 2015년 20위, 2016년 20위 등 꾸준히 30위권 내에 이름을 올린바 있다. 그러나 2017년부터는 50위권 밖으로 밀려난 상태다. 

아울러 LG의 경우 삼성전자보다 앞선 40위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다만 LG 역시 지난해보다는 순위가 9계단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올해 1위는 덴마크 완구업체인 레고가 차지한 것으로 집계됐다. 

원태영 기자
IT전자부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