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이통사, 추석 맞아 즐길거리 대방출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9.09.1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 AR 동물원 확대
KT, 온식당 레드 운영
KT 모델들이 한강 세빛섬에서 5G 온식당 RED를 홍보하고 있다. / 사진=KT
KT 모델들이 한강 세빛섬에서 5G 온식당 RED를 홍보하고 있다. / 사진=KT

이동통신사가 추석을 맞아 5세대(5G) 체험존과 콘텐츠를 늘리는 등 풍성한 즐길거리를 마련했다.

SK텔레콤은 추석 연휴를 맞아 전국 ‘SKT 5GX부스트파크’에서 가족과 친지들이 함께 이용할 수 있도록 ‘증강현실(AR) 동물원’ 서비스를 서울, 대전,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15개 도심 및 공원으로 확대했다.

서울의 경우 유동인구가 많은 광화문 광장, 강남역, 홍대입구, 건대입구, 잠실 롯데월드타워 아레나 광장 등 5곳이 추가됐다. 지방에는 가족이나 애완견과 함께 편하게 산책할 수 있는 곳 위주로 대전 보라매공원, 타임월드청년광장, 대구 두류공원, 국채보상공원, 광주 518 기념공원, ACC하늘마당, 부산 시민공원, 광안리해변 등 8곳이 새롭게 추가됐다.

SK텔레콤 이용자 뿐만 아니라 KT와 LG유플러스 이용자도 ‘5GX부스트파크’에서 스마트폰으로 ‘점프 AR’앱을 실행해 주위를 비추면 건물 4층 높이의 집채만 한 ‘자이언트 캣’과 ‘자이언트 비룡’을 만날 수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달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에 설치해 큰 인기를 끌었던 15미터 높이의 실조형물 ‘자이언트 캣’을 지난 10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잔디광장에 설치했다. 롯데월드타워 잔디광장에서는 점프 AR, 가상현실(VR), 롤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LCK)멀티뷰, VR 중계 등 5GX 대표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특히 SK텔레콤은 지역별로 지자체 및 중소 상공인들과 제휴해 해당 지역 티월드 매장에서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구 동성로에서는 식당, 분식, 카페 등 제휴처의 할인 혜택 쿠폰을, 부산 남포동에서는 카페 샌드위치 쿠폰을 증정한다.

KT는 오는 15일까지 한강 세빛섬에서 ‘5G 온(ON)식당 레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KT의 ‘데이터ON’과 ‘로밍ON’ 요금의 특징을 접목해 1초당 1.98원에 음식을 무제한으로 제공하는 ‘온식당’에 KT의 갤럭시 노트10 전용 색상인 아우라 레드 콘셉트를 더했다.

예빛섬 야외무대에 피크닉과 음식을 즐길 수 있는 온식당이 들어서고 가빛섬 컨베이션센터 외관은 아우라 레드 컬러 브랜딩이 설치된다. 15일까지 매일 오후 5~10시 열리는 이번 프로모션은 한강에서 진행되는 만큼 기존과 달리 푸드트럭과 피크닉 세트(돗자리, 테이블, 좌식의자 등)를 활용한 이동식 식당으로 꾸며진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흑당 밀크티 빨간 버전인 ‘적당 밀크티’와 ‘레드 팬케이크’ 등 색다른 디저트가 준비된다. KT 5G 고객은 동반 1인을 포함해 무료로 온식당 레드를 이용할 수 있으며, 갤럭시노트10 아우라 레드 고객에게는 스타벅스 이용권을 증정한다.

또 통신사에 관계없이 빨간색 의상 및 아이템을 착용하거나 기종에 상관없이 빨간색 휴대폰을 소지한 고객에게는 30분 이용권, 현장 SNS 인증 이벤트로는 최대 40분 무료 이용권을 증정한다.

12일에는 온식당 레드가 열리는 예빛섬 무대에서 인기 BJ창현의 ‘창현 거리노래방’이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진행된다. 추석을 상징하는 대형 보름달 모형과 천국의 계단 포토존도 설치된다.

LG유플러스는 다양한 콘텐츠 관련 이벤트를 마련했다. 오는 16일까지 9900원 이상 최신 영화 주문형 비디오 (VOD) 3편 이상 구매하는 이들에게는 VOD 구매 시 이용 가능한 1만원 쿠폰을 즉시 제공한다. 인기작을 한데 모아 관람할 수 있는 추석 특집 할인관도 마련했다. 여기서는 최대 50% 할인된 가격으로 영화를 볼 수 있다.

유플러스모바일tv에서는 15일까지 ‘악인전’, ‘미스 스티븐스’, ‘기묘한 가족’, ‘국격의 왕’, ‘언더독’ 등 10개의 영화를 무료로 제공한다.

변소인 기자
IT전자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