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조국 임명 찬성 여론 42.3%···직전 조사比 3.1%p↑
  • 이기욱 기자(gwlee@sisajournal-e.com)
  • 승인 2019.09.02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전히 반대여론 과반 이상···호남, 충청권, 20대 등 찬성응답 증가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사진=연합뉴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사진=연합뉴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임명을 찬성하는 여론이 다소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는 지난달 30일 tbs의 의뢰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2일 발표했다. 전국 성인 504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전화 설문을 실시한 결과 찬성이 42.3%, 반대가 54.3%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은 3.4%를 기록했으며 신뢰수준과 표본오차는 각각 95%, ±4.4%포인트다.

구체적으로 ‘매우 반대’가 45%로 가장 높은 비율을 보였으며 ‘매우 찬성’이 28.4%로 그 뒤를 이었다. ‘찬성하는 편’과 ‘반대하는 편’은 각각 13.9%와 9.3%로 나타났다.

리얼미터가 지난달 28일 시행한 동일 조사와 비교하면 찬성 응답이 39.2%에서 3.1%포인트 늘어났으며 반대 응답은 54.5%에서 0.02%포인트 줄어들었다. 찬성과 반대의 격차는 12%포인트로 1차 조사(15.3%포인트)보다 3.3%포인트 축소됐다.

세부 계층별로는 호남지역과 30대, 40대, 진보층, 민주당 지지층에서 찬성응답이 절반을 넘어섰다. 반면 충청권과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서울, 60대 이상, 20대, 50대, 보수층과 중도층, 한국당 지지층, 무당층에서는 반대응답이 절반을 넘기거나 대다수를 이뤘다. 경기·인천에서는 찬반 양론이 팽팽하게 엇갈렸다.

1차 조사에 비해 찬성응답이 늘어난 계층은 호남과 충청권, 부산·울산·경남, 경기·인천, 20대, 30대, 50대, 여성, 진보층, 중도층이 있으며 서울과 남성, 보수층에서는 줄어든 것으로 드러났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임명 찬반여론 조사 결과/자료=리얼미터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임명 찬반여론 조사 결과/자료=리얼미터

 

이기욱 기자
금융투자부
이기욱 기자
gwlee@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