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벤처스, 모바일 자동차 통합관리 앱 ‘마카롱’에 10억원 투자
IT
카카오벤처스, 모바일 자동차 통합관리 앱 ‘마카롱’에 10억원 투자
  • 원태영 기자(won@sisajournal-e.com)
  • 승인 2019.06.24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150만명 운전자, 4000만건 이상 차량관리 데이터 등록
자료=카카오벤처스
자료=카카오벤처스

카카오벤처스가 모바일 자동차 통합관리 앱 ‘마카롱'을 운영하는 마카롱팩토리에 10억원을 투자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투자로 마카롱팩토리는 시리즈 A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마카롱팩토리는 카카오 기획자를 거쳐 펜션 정보 검색 ‘레스티’와 병원 정보 검색 ‘굿닥’ 서비스를 공동 창업한 김기풍 대표가 이끄는 팀이다.

마카롱은 모바일 자동차 통합관리 및 정보 애플리케이션이다. 자동으로 인식된 주유 기록을 통해 평균 연비, 월별 지출, 보험료 내역 등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 아울러 동일 차종을 사용하는 사용자와 소통하며 차량 관리에 필요한 정보를 획득할 수 있다.

특히 마카롱은 단순 관리를 넘어 애프터마켓으로 연결하는 자동차 통합 플랫폼으로 확대 중이다. 마카롱 내 차량관리 데이터를 기반으로 사용자에게 정비, 수리, 타이어 교체 등 맞춤 애프터마켓 서비스를 추천하고, 관련 오프라인 업체들과의 파트너십도 확대할 계획이다.

지금까지 150만여명 사용자가 마카롱을 통해 4000만건 이상 차량관리 데이터를 등록했다.

김기풍 마카롱팩토리 대표는 “앞으로도 마카롱은 모든 운전자가 안전하고 효율적인 자동차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완성도 높은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카카오벤처스 장동욱 수석팀장은 “아직 자동차 유지 및 보수에 대한 정보 불균형이 심하고 양질의 애프터마켓 서비스 공급자를 찾기 어려운 상황”이라며 “마카롱은 철저하게 사용자 입장에서 문제를 해결하면서 빠르게 애프터마켓 혁신을 이끌 수 있는 역량을 지닌 팀이라 판단한다”고 설명했다. 

 

원태영 기자
IT전자부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