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삼성전자, ‘더 월 럭셔리’ 출시···"292인치 초대형 홈 시네마"
  • 윤시지 기자(sjy0724@sisajournal-e.com)
  • 승인 2019.06.13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포콤 2019서 홈 시네마용 ‘더 월 럭셔리’ 146·219·292형 출시
더 월 럭셔리 / 사진=삼성전자
더 월 럭셔리 /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146인치에서 292인치에 이르는 초대형 홈 디스플레이 ‘더 월 럭셔리’를 출시한다.

13일 삼성전자는 12일(현지시각)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AV(AudioVisual) 전시회 ‘인포콤 2019'에서 ‘더 월 럭셔리’를 글로벌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마이크로LED 기술 기반 모듈형 디스플레이 ‘더 월’의 홈 시네마용 제품이다. 베젤이 없고 두께가 29.9mm에 불과하다. 최대 2000니트 밝기와 120헤르츠의 주사율, HDR10+, AI 업스케일링 등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이 탑재됐다.

가정용 제품인 더 월 럭셔리는 더 월과 달리 원활한 설치공급을 위해 146·219·292형 3가지 정형 사이즈로 출시된다. 고급 사운드 시스템 등과 함께 홈 시네마 패키지로 판매된다. 

큰 화면 덕분에 실내 인테리어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영상을 시청하지 않을 땐 날씨·시계·뉴스·사진·영상아트 등 시각 정보를 제품 화면에 띄울 수 있는 ‘매직 스크린’ 기능 및 색상·무늬·재질 등 가상 벽지로 디자인할 수 있는 ‘피쳐 월’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김석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영화관에서는 초대형 시네마 LED로, 가정에서는 초소형 마이크로LED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공략해 상업용 디스플레이의 패러다임을 바꿔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시지 기자
IT전자부
윤시지 기자
sjy0724@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