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노무현 서거 10주기 추도식···부시 전 대통령 참석
  • 최성근 기자(sgchoi@sisajournal-e.com)
  • 승인 2019.05.23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정청 주요 인사 참석···문희상·이낙연 추도사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을 하루 앞둔 22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 시민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을 하루 앞둔 22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 시민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이 23일 오후 2시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에서 열린다.

노무현재단과 정치권 등에 따르면 이날 추도식에는 여권 인사들이 총 집결한다. 더불어민주당에선 문희상 국회의장과 이해찬 대표, 이인영 원내대표를 비롯한 의원 60여명이 참석한다. 정부에선 이낙연 국무총리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등이, 청와대에선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강기정 정무수석 등이, 광역자치단체장으론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재명 경기지사 등이 각각 자리한다. 참여정부 인사로는 한명숙 전 국무총리와 이종석 전 통일부장관 등이 참석한다.

야당에선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 등이 참석한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불참한다. 대신 한국당에서는 조경태 최고위원을 단장으로 하는 대표단이 참석한다.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도 함께한다. 부시 전 대통령은 손수 그린 노 전 대통령 초상화를 유족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추도식은 국민의례, 유족 인사말, 특별 영상, 추도사, 추모공연, 이사장 인사말,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참배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추도식 공식 추도사는 문 의장과 이 총리가 낭독한다. 가수 정태춘, 박은옥과 노래를 찾는 사람들의 추모공연도 준비됐다.

최성근 기자
정책사회부
최성근 기자
sgchoi@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