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엔씨소프트, 1분기 영업이익 795억원···전년 대비 61%↓
  • 원태영 기자(won@sisajournal-e.com)
  • 승인 2019.05.10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3588억원, 당기순이익 747억원 기록
이미지=엔씨소프트
이미지=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 1분기 영업이익이 큰 폭으로 감소했다. 캐시 카우인 ‘리니지M’ 매출 둔화가 원인으로 분석된다.

엔씨소프트는 1분기 실적 결산(연결기준) 결과 매출 3588억원, 영업이익 795억원, 당기순이익 747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전분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0%, 29% 감소했고, 당기순이익은 10% 증가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4%, 영업이익은 61%, 당기순이익은 37% 감소했다.

제품별 매출은 모바일게임 1988억원, 리니지 207억원, 리니지2 216억원, 아이온 123억원, 블레이드 & 소울 233억원, 길드워2 163억원이다. 지역별 매출은 한국 2595억원, 북미·유럽 253억원, 일본 77억원, 대만 89억원이다. 

특히 모바일게임 매출은 전년 동기(2641억원) 대비 24.7%나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분기(2228억원) 대비해서도 10.8% 감소했다. 현재 업계에서는 모바일게임 매출의 대부분을 리니지M이 차지하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리니지M 매출 둔화로 인해 엔씨의 영업이익이 크게 감소했다는 분석이다. 

로열티 매출은 574억원으로 나타났다. 로열티 매출은 대만 리니지M 업데이트 효과와 엔씨 IP(지식재산권) 기반 모바일 게임 성과로 전분기 대비 8% 증가한 574억원을 기록했다. 리니지2는 신규 서버 추가와 지속적인 콘텐츠 업데이트로 3분기 연속 매출 성장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엔씨는 오는 29일 리니지M 일본 서비스를 시작한다. 리니지2M은 올해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원태영 기자
IT전자부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