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구글에 이어 페북·인스타도 장애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9.03.14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틀 동안 여러 서비스 마비
페북 “디도스 공격은 아냐”
그래픽=이다인 디자이너
그래픽=이다인 디자이너

구글에 이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도 장애를 일으켰다.

페이스북은 14일 오전 2시 49분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페이스북 애플리케이션(앱) 접속에 문제가 있다는 사실을 인지했다”며 장애 발생 사실에 대해 밝혔다. 이후 “이 문제를 가능한 한 빨리 해결하려고 집중하고 있다. 이 문제는 분산서비스거부(DDoS·디도스) 공격는 무관하다”고 설명했다.

인스타그램도 오전 7시쯤 트위터를 통해 장애 발생 사실을 인증했다. 국내에서 많이 사용하는 SNS인 탓에 새벽 시간대 오류에도 많은 이들이 불편을 겪었다. 국내 포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인스타그램 오류, 페이스북 오류가 오르기도 했다.

USA투데이 등에 따르면 페이스북의 이상 징후는 미 동부시간 이날 정오(한국시각 오전 1시)쯤부터 시작됐으며 메시지 전송과 메신저 기능 등 주요 기능을 사용할 수 없었다.

웹사이트 정상작동 여부를 모니터링하는 다운디텍터닷컴은 미국·유럽·남미·아시아에 걸쳐 페이스북 불능 사례를 파악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13일에는 구글의 이메일 서비스 ‘지메일’과 클라우드 서비스 ‘구글 드라이브’, ‘유튜브’ 서비스 일부 계정에서 접속 장애가 발생하기도 했다.

변소인 기자
IT전자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