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
스타벅스, 일본 도쿄에 세계 최대 규모 매장 연다
  • 길해성 기자(gil@sisajournal-e.com)
  • 승인 2019.02.27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출점, 연면적 900평···미국 시애틀·중국 상하이 등 이어 5번째 로스터리 매장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 도쿄 / 사진=스타벅스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 도쿄 / 사진=스타벅스

세계 최대 커피업체인 스타벅스가 일본 도쿄에 세계 최대 규모 매장을 새로 개점한다.

27일 미국 CNN방송에 따르면 스타벅스는 28일(현지시간) 일본 도쿄에 연면적 900평 규모의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 도쿄’(도쿄 로스터리)를 개점한다. 이번에 개점하는 도쿄 로스터리 매장은 스타벅스 매장 가운데 세계 최대 규모다.

도쿄 로스터리에서는 솜사탕으로 장식한 블랙티 라테나 아이스 캔디를 얹은 재스민차처럼 다른 매장에 없는 개성 있는 음료를 판매할 예정이다. 매장에서는 그 이름처럼 커피콩을 볶는 로스팅 기계가 있어 매장에서 직접 커피콩을 볶는 모습을 볼 수 있다고 스타벅스는 설명했다.

또 도쿄 로스터리는 세계에서 5번째로 출점하는 로스터리 매장이다. 스타벅스는 2014년 12월 본사가 위치한 미국 시애틀에서 처음으로 로스터리 매장을 시작한 뒤 미국 뉴욕·이탈리아 밀라노·중국 상하이 등지에서 로스터리 매장을 열었다.

스타벅스는 2014년 말부터 로스터리 매장 운영을 시작해 2016년 11월에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24%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케빈 존슨 스타벅스 최고경영자(CEO)는 CNN 비즈니스와 인터뷰에서 “로스터리는 우리에게 브랜드 증폭제다”며 “그것이 로스터리 매장의 주요 목표”라고 말했다.

길해성 기자
금융투자부
길해성 기자
gil@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