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조직개편···영업조직 확장
  • 황건강 기자·CFA(kkh@sisapress.com)
  • 승인 2019.01.22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신성장 ‘創導’ 위한 조직개편
성과 위주·참신한 인재 등용에 초점
22일 신한금융투자는 ‘차별적 전략을 통한 그룹의 신성장 창도(創導)’를 위한 조직개편 및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에서 신한금융투자는 영업조직 확장에 무게를 뒀다 / 사진=연합뉴스
22일 신한금융투자는 ‘차별적 전략을 통한 그룹의 신성장 창도(創導)’를 위한 조직개편 및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에서 신한금융투자는 영업조직 확장에 무게를 뒀다 / 사진=연합뉴스

신한금융투자가 조직개편 및 정기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조직개편에서는 영업 조직 확장에 방점이 찍힌다. 이와 함께 진행된 정기 인사에서는 성과 위주의 참신한 인재 등용에 초점을 맞췄다.

22일 신한금융투자는 ‘차별적 전략을 통한 그룹의 신성장 창도(創導)’를 위한 조직개편 및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에서 신한금융투자는 영업조직 확장에 무게를 뒀다. 우선 GIB 및 GMS 부문의 영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GIB그룹의 구조화금융2부, 프로젝트구조화2부 등이 신설됐다. 또 PE팀은 부서로 승격시켰다. 구조화 및 부동산금융 비즈니스 확장 및 신기술 사업금융 비즈니스 강화를 위한 조치다.

GMS그룹내 FICC(채권·외환·원자재)운용부는 해외채권운용부로 변경했고 파생솔루션부를 신설했다. 해외운용전문성 제고와 파생운용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개편이다.

이번 조직개편에서는 디지털 환경변화 대응을 위한 애자일(Agile) 조직체계 구현도 포함됐다. 일단 디지털사업본부 내에 애자일 조직체계를 구현함으로써 디지털 관련 조직을 통합해 업무 전문성 중심의 버추얼 셀(Virtual Cell)단위로 운영할 예정이다.

홀세일 영업효율성 제고를 위해 법인금융상품영업본부 내에는 상품솔루션팀을 신설했다. 기존 법인금융상품영업부를 기관금융영업부와 법인금융영업부로 재편하는 조치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를 통해 홀세일 고객 니즈에 맞는 상품공급 및 영업 집중도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고객자산운용의 패러다임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관련 조직도 신설했다. 퇴직연금의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디지털연금팀을 신설했으며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의 외부위탁운용 시장 활성화에 따른 OCIO사업팀을 신설했다.

조직개편과 함께 정기인사도 단행됐다. 이번 인사에서는 성과 위주의 참신한 인재 등용에 초점을 맞췄다. 이에 따라 1973년생인 임태훈 국제영업본부장과 1981년생 곽일환 Equity파생부장 등이 중용됐다. 또 이선미 강북영업본부장을 포함해 신규여성부점장 6명이 신규 발탁됐다.

다음은 인사 내용.

[임원 신임]

◇ 본부장 

▲ 호남충청영업본부 이영농 ▲ 경영지원본부 박성진 ▲ 강북영업본부 이선미 ▲ 국제영업본부 임태훈

[임원 전보]

◇ 본부장 

▲ 강남영업본부 이선훈

[부·점장 신임]

◇ 지점장 

▲ 천안불당 곽준호 ▲ 포항 김성용 ▲ 금정 김현성 ▲ 압구정 성종혁 ▲ 강릉 손배광 ▲ 마곡역 정덕수 ▲ 김해 황원정

◇ 센터장 

▲ 신한PWM방배센터 권혜정 ▲ 신한PWM인천센터 신진환 ▲ 신한PWM광주센터 이상태 ▲ 신한PWM이촌동센터 이준

◇ 부서장 

▲ EQUITY파생부 곽일환 ▲ 고객지원센터 김수연 ▲ 법인영업1부 남기춘 ▲ 원신한추진부 박내명 ▲ 빅데이터센터 박재구 ▲ 마케팅전략부 이주연 ▲ 프로젝트구조화2부 이지웅 ▲ OTC부 장재원 ▲ 랩운용부 정정수 ▲ PRIVATE EQUITY부 최공훈 ▲ GBK사업부 표윤미 ▲ 기업금융1센터 한산 ▲ 프로젝트구조화1부 한성수 ▲ 구조화금융2부 허홍권 ▲ 리스크공학부 황성태

황건강 기자·CFA
금융투자부
황건강 기자·CFA
kkh@sisapres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