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의원, 투기 의혹 반박···“허위사실 유포로 SBS 고소하겠다”
국회
손혜원 의원, 투기 의혹 반박···“허위사실 유포로 SBS 고소하겠다”
  • 천경환 기자(chunx101@sisajournal-e.com)
  • 승인 2019.01.16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의원 “목포 구도심 살리기 위해 노력한 것 뿐”
"재산 증식 바라지도 않아"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목포 원도심 일원이 문화재로 지정되기 전 측근을 통해 건물 다수를 매입했다는 의혹을 받고있다./사진=연합뉴스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목포 원도심 일원이 문화재로 지정되기 전 측근을 통해 건물 다수를 매입했다는 의혹을 받고있다./사진=연합뉴스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6일 전남 목포 근대역사문화공간 내 건물들을 투기를 위해 매입했다는 SBS 보도를 적극적으로 반박했다. 손 의원은 보도가 나간 후 페이스북을 통해 “친인척이라도 끌어들여 목포 구도심을 살려보려고 했던 것”이라며 “더 강력하고 매력적인 콘텐츠가 필요하다는 생각에 사재를 넣어 목포에 박물관 부지를 산 것”이라고 해명했다.

그는 이어 “어떤 음해가 있더라도 목포에 대한 제 소신은 변하지 않는다”며 “과거와 현재, 문화와 예술이 흐르는 목포를 만들어낼 것”이라고 전했다.

손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출현해 친인척에 특혜를 줬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반박했다. 그는 “일제강점기 건축물이 남아있는 곳이 보호돼야 한다고 생각해서 문화재청에 제안한 것이지 문화재청과 문화거리는 아무 관계가 없다”며 “내 재산이 더 이상 증식되는 걸 바라지도 않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건물과 자산은 남편의 재단 이름으로 돼 있어 제가 되돌려 가져올 수도 팔 수도 없다. 이게 어떻게 투기인가”라며 “SBS가 이런 허위 기사로 국민을 속이면 제가 목포 근처에 다시는 얼씬거리지 못할 거라 생각했나보다"라고 말하며 해당 언론사를 비난했다.

그는 이어 “SBS를 허위사실유포로 고소하겠다”고 덧붙였다.

 

천경환 기자
금융투자부
천경환 기자
chunx101@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