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
대우조선해양, 올해 첫 수주…초대형 원유운반선 4척
  • 김성진 기자(star@sisajournal-e.com)
  • 승인 2019.01.14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약 금액 4095억원…오는 2021년 2월 말 인도 예정
국내 조선사, 지난해 전 세계 VLCC 발주 물량 83% 수주
대우조선해양. / 사진=연합뉴스
대우조선해양. / 사진=연합뉴스

 

대우조선해양이 올해 첫 수주를 올렸다.

대우조선은 14일 오세아니아지역 선주로부터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4척을 수주했다고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4095억원이며 해당 선박은 오는 2021년 2월 말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국내 조선업은 지난해 7년 만에 세계 조선업 수주량 1위를 탈환했다. VLCC와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등 기술력을 앞세워 업황 회복의 초석을 마련했다. 영국의 조선·해운 분석기관 클락슨 리서치에 따르면 지난해 전 세계에서 발주된 VLCC 물량 총 41척 가운데 약 83%인 34척을 한국 조선소들이 수주했다.

김성진 기자
산업부
김성진 기자
star@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