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시황
3기신도시, 남양주·하남·과천·인천
  • 천경환 기자(chunx101@sisajournal-e.com)
  • 승인 2018.12.19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란 일었던 과천은 중규모 택지 조성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9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수도권 3기 신도시 입지와 2기 신도시 광역교통개선 대책을 발표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정부가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과천, 인천 계양 등 4곳을 3기 신도시로 선정했다. 

국토교통부는 1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2차 수도권 주택공급 계획 및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을 발표했다. 신도시의 면적은 남양주가 1134만㎡, 하남은 649만㎡, 인천 계양은 335만㎡ 규모다. 

공공택지 조성을 두고 논란이 일었던 과천에는 155만㎡ 규모의 중규모 택지가 조성된다.

국토부는 앞서 1기 신도시 사이에 330만㎡ 이상 대규모 공공택지 4∼5곳을 조성하고 이중 10만호를 수용할 수 있는 택지 후보지를 연말에 발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천경환 기자
천경환 기자
chunx101@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