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KT, 5G 장비사 삼성전자·에릭슨·노키아 선정…화웨이 빠져
  • 변소인 기자(byline@sisajournal-e.com)
  • 승인 2018.11.08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력‧LTE 연동‧비용 고려

 

KT 로고. / 사진=KT
SK텔레콤에 이어 KT도 5세대(5G) 장비 업체를 선정했다. SK텔레콤과 마찬가지로 KT도 화웨이는 제외했다.

KT는 8일 5G 장비 공급업체로 삼성전자, 에릭슨, 노키아 3개사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이 선정한 장비사와 동일하다.

KT 관계자는 “다각도로 세심하게 검토한 끝에 5G 상용화 서비스를 위한 장비 공급사를 최종 선정했다”며 “최고 수준의 5G 서비스 제공과 5G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기술력은 물론 기존 LTE망과 연동해 안정적인 운용, 투자비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선정된 5G 장비 공급업체와 함께 KT는 협업을 통해 이용자들에게 5G 상용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KT는 5G 기반의 기업 간 거래(B2B) 서비스 개발로 국가 경쟁력을 높이고 국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생활을 누릴 수 있는 토대를 만들 것으로 기대했다. KT는 내년 3월 5G 상용화에 나선다. 

 

변소인 기자
산업부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통신, 포털을 담당하고 있는 IT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