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
동양철관, 대주주 유상증자 100% 참여…책임경영 강화
  • 정기수 기자(guyer73@sisajournal-e.com)
  • 승인 2018.11.01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수주 대비 원자재 구매에 유증 조달 자금 40% 투여
동양철관 천안공장 전경. / 사진=동양철관


동양철관은 재무건전성 확보 및 책임경영 강화를 위해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 전원이 현재 진행중인 공모 유상증자에 100% 청약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앞서 동양철관은 보통주 3000만주 규모의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 유상증자를 통해 약 501억원 규모의 자금을 조달하기로 결정했다고 지난달 19일 공시한 바 있다.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이 100% 청약에 참여할 경우, 예정발행가액(1주당 1670원)을 기준으로 약 105억원의 자금 납입을 책임지게 된다.

동양철관은 금번 유상증자를 통해 조달되는 자금의 약 40%를 대형 수주에 대비한 원자재 구매에 사용할 예정으로 2019년 1분기 인천지역 대규모 프로젝트 수주에 대비하고 있으며, 수주에 성공할 경우 해당 수주를 통해 약 350억원 규모의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동양철관 관계자는 “대주주 등 특수관계인의 유상증자 100% 참여 확약은 향후 실적 개선에 대한 자신감의 표출이자 책임경영에 대한 의지를 시장에 보여준 것”이라며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조달한 자금을 바탕으로 고객의 니즈에 부응하는 새로운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기수 기자
정기수 기자
guyer73@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