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태국 동굴 소년 전원 구조까지 5명 남았다
  • 최성근 기자(sgchoi@sisajournal-e.com)
  • 승인 2018.07.10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명 구출 성공…날씨·구조대원 컨디션 변수

사진=연합뉴스

국제적인 관심 속에 태국 치앙라이주 탐루엉 동굴 속에 갇혀있던 13명 중 8명을 구해낸 태국 구조 당국이 전원 구조라는 마지막 관문에 도전한다.

 

10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태국 구조당국은 탐루엉 동굴에서 4명의 생존자를 추가로 구해냈다. 이로써 전날 구조된 4명을 포함, 8명의 생존자가 동굴을 탈출했다.

이제 동굴에 남아 있는 5명만 빼내면 유소년 축구팀 선수와 코치 13명 전원이 구출된다.

구조당국은 구조 작업 환경은 여전히 열악하지만 남은 생존자의 건강상태나 물길 수위 등 제반 여건은 나쁘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구조를 지휘해온 나롱싹 오솟따나꼰 전 치앙라이 지사는 구조 여건은 비교적 좋다. 동굴 침수구간의 수위와 공기 상태, 생존자들의 건강상태 등이 그렇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콥차이 분야오라나 태국 재난방지청 부청장은 최근 간헐적으로 비가 내렸지만 수위는 오히려 낮아졌다. 배수 작업이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했다.

변수는 날씨다. 폭우가 내리면 수위가 급격하게 높아져 생존자들이 위험에 처할 수 있다. 고난도의 구조활동을 계속해 온 구조대원들의 피로도 구조에 변수로 작용할 수 있다.

구조 당국은 우기를 맞아 탐루엉 동굴 지역에 큰 비가 예고돼 있어 되도록 빨리 남은 사람들을 구해내겠다고 밝혔다.

최성근 기자
정책사회부
최성근 기자
sgchoi@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