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정상회담] 文 “새 시대 여는 성공적 회담되길”
  • 이창원 기자(won23@sisajournal-e.com)
  • 승인 2018.06.12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의 참석자들과 현장 중계방송 시청…회담 결과 발표 후 입장문 낼 것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싱가포르에서 열린 북미 정상회담 관련 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싱가포르에서 진행되고 있는 북미정상회담 성공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지금 북미 정상회담이 시작되었다. 우리 국민들의 관심이 온통 싱가포르에 가 있지 않을까 싶다”며 “우리에게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 남북미 간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주는 성공적인 회담이 되기를 국민들과 함께 간절히 바란다”고 밝혔다.

국무회의 시작 10분 전 회의장에 도착한 문 대통령은 국무위원 등 회의 참석자들과의 차담을 생략하고 북미정상회담 현장 중계방송을 시청했다.

국무회의에서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기대로) 저도 어제 잠 못 이루는 밤이었다”고 밝힌 문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등장과 악수 장면에 미소를 짓기도 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결과가 발표될 것으로 예상되는 오후 6시 이후 이에 관한 입장문을 낼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청와대는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4일 청와대를 예방해 북미정상회담 결과를 설명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창원 기자
정책사회부
이창원 기자
won23@sisajournal-e.com
"Happiness can be found even in the darkest of times, if one only remembers to turn on the ligh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