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
포스코, 자기주식 1198주 장외처분 결정
  • 황건강 기자(kkh@sisajournal-e.com)
  • 승인 2018.04.17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포상 및 장기근속기념 목적"
포스코가 임직원 포상을 위해 자사주 일부를 처분해 임직원 포상을 위해 사용한다고 공시했다 / 사진=뉴스1
포스코가 임직원 포상을 위해 자사주 일부를 처분해 임직원 포상을 위해 사용한다고 공시했다. 

17일 포스코는 자기주식 1198주를 장외에서 처분하기로 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포스코는 현재 보통주 718만7161주(8.24%)의 자기주식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자사주 매각은 오는 18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포스코는 지난 16일 종가인 주당 32만5000원을 기준으로 처분예정금액이 3억8935만원 가량이라고 예상했다.

포스코 측은 "임직원 포상 및 장기근속기념을 목적으로 한 자기주식 처분 결정"이라며 "지난 2013년 이사회에서 결의한 포상 연계 자사주 처분 계획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황건강 기자
금융투자부
황건강 기자
kkh@sisajournal-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