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8월 17일 [Fri]

KOSPI

2,247.05

0.28% ↑

KOSDAQ

772.3

1.46% ↑

KOSPI200

288.57

0.11% ↑

SEARCH

시사저널

유통

(전체 2,868건)
‘개인정보 판매 1㎜ 공지’ 꼼수 부린 홈플러스 ‘유죄’

‘개인정보 판매 1㎜ 공지’ 꼼수 부린 홈플러스 ‘유죄’

경품행사 과정에서 수집한 개인정보를 보험사에 팔아 거액을 챙긴 홈플러스 임직원들에게 형사처벌을 내려야 한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개인정보 수집과 제3자 제공에 관한 내용을 숨기기 위해 응모권과 응모화면에 1㎜ 크기로 ‘깨알 공지’한 행위는 개인정보보호법상 ‘거짓이나 그 밖의 부정한 수단이나 방법’이라고 지적한 대법원 판단을 그대로 수용한 판결이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4부(재판장 김영학 부장판사)는 16일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홈플러스 도성환 전 대표 등의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서 도 전 대표에게 징역 10개월 및 집행유

2018.08.16 16:55:56(Thu)  |  주재한 기자 (jjh@sisajournal-e.com)

‘릴리안 생리대’ 위해성 논란 1년…무엇이 변했나

‘릴리안 생리대’ 위해성 논란 1년…무엇이 변했나

깨끗한나라 생리대 릴리안 발암물질 논란이 불거진지 1년이 지났다. 그동안 무엇이, 어떻게 변했을까.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해당 브랜드 제품이 ‘인체에 무해하다’는 결론을 낸 후에도 여성들의 불안감은 사라지지 않았다. 이에 따라 생리대 대체품인 생리컵, 면 생리대 판매가 늘었다. 릴리안을 상대로 한 법정 공방 역시 계속되고 있다. 생리대 위해성 논란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건 지난해 8월. 이후 식약처는 같은해 9월과 12월 두 번에 걸쳐 시중 유통 중인 생리대·팬티라이너에 존재하는 클로로벤젠, 아세톤 등 VOCs(휘발성유기화합물)에 대한

2018.08.14 14:03:13(Tue)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폭염에 미리 구매”…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매출 ‘쑥’

“폭염에 미리 구매”…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매출 ‘쑥’

롯데마트가 8월 1일부터 10일까지 10일간의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실적을 살펴보니, 연일 30도가 웃도는 폭염 속에서도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0.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상 명절을 두 달 가량 앞둔 시점에서 진행되는 명절 사전예약 판매는 미리 명절 선물을 준비하는 고객에게 보다 나은 혜택을 제공하기 때문에 전체 명절 선물세트 실적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지속 증가하고 있다.  실제 롯데마트에서 사전예약 판매 매출이 전체 선물세트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016년 추석 20%에서 지난해 35%

2018.08.12 13:02:49(Sun)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위기의 대형마트, 성장 둔화 계속된다

위기의 대형마트, 성장 둔화 계속된다

2분기에도 대형마트 실적 부진이 계속됐다. 영업시간도 한 시간 줄어든데다, 정부 규제로 인한 출점 둔화까지 겹치면서 영업익 하락세가 계속되고 있는 것이다. 증권업계에서는 하반기와 내년에도 실적 개선이 더딜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국내 대형마트 1위 이마트는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 대비 8.5% 오른 3조9894억원을 기록했다고 지난 9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8.0% 감소한 533억원을 기록했다. 창고형 할인점인 트레이더스의 매출과 영업익이 동시에 크게 늘었지만, 할인점 부문이 실적을 끌어내렸다. 할인점 2분기

2018.08.12 11:45:00(Sun)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박근희 삼성생명 고문,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영입

박근희 삼성생명 고문,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영입

CJ는 삼성생명 대표이사 부회장을 역임한 박근희 삼성생명 고문(65)을 CJ대한통운 부회장으로 영입했다고 10일 밝혔다. 박 부회장은 1978년 삼성공채 19기로 삼성 SDI에 입사해 기획담당 이사를 지낸 뒤 삼성그룹 구조조정본부 경영진단팀(부사장), 삼성그룹 중국본사 사장 겸 삼성전자 중국 총괄 사장, 삼성생명 대표이사 부회장 등을 역임한 경영전문가이다.CJ관계자는 “박 부회장은 삼성에서 쌓아온 오랜 관록을 토대로 CJ대한통운 경영 전반에 대한 자문과 CJ그룹 대외활동을 총괄하는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약력> 19

2018.08.10 11:36:31(Fri)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CJ프레시웨이 2Q 영업익 138억원…전년比 1.7%↓

CJ프레시웨이 2Q 영업익 138억원…전년比 1.7%↓

CJ프레시웨이는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과 영업익이 각각 7286억원, 138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5%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1.7% 감소했다. 당기순이익은 52.5% 감소한 32억원으로 집계됐다.​ 상반기 누적 매출액은 전년 대비 14% 늘어난 1조 4044억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2018.08.09 17:55:19(Thu)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이마트 2Q 영업익 533억원… 전년比 18%↓

이마트 2Q 영업익 533억원… 전년比 18%↓

이마트는 2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 대비 8.5% 오른 3조9894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8.0% 감소한 533억원을 기록했다.  할인점 부문의 매출 부진에 따른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할인점 2분기 매출은 2조698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1% 줄었다. 영업이익은 40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무려 44.2%나 줄었다. 반면 창고형 할인점인 트레이더스의 고성장세는 계속됐다. 트레이더스의 2분기 매출은 452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0% 올랐다. 영업익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8.4

2018.08.09 17:54:44(Thu)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쇼크 피한 2Q 편의점, 출점 둔화 탓 향후 수익성은 안갯속

쇼크 피한 2Q 편의점, 출점 둔화 탓 향후 수익성은 안갯속

편의점 CU(씨유)와 GS25를 운영하는 BGF리테일과 GS리테일이 성수기를 맞아 반짝 회복세를 보였다. 다만 최저임금 인상으로 인한 가맹점 상생 지원금과 새 점포 출점 둔화 등 편의점 업계가 마주하고 있는 부담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9일 BGF리테일은 2분기 매출과 영업익이 각각 1조4785억원, 564억원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영업익은 261억원이었던 전분기 대비 116.1% 증가한 수치다. GS리테일은 같은 기간 매출 2조1989억원, 영업이익 557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이 중 편의점 사업 부분은 매출과 영업

2018.08.09 17:53:28(Thu)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추석 상차림 재료 가격 비교해 보니…지난해보다 5% 저렴

추석 상차림 재료 가격 비교해 보니…지난해보다 5% 저렴

추석을 한 달여 앞둔 상황에서 추석 제수상품 16종 가격을 비교한 결과, 지난해보다 5%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티몬에 따르면 이달 6일 기준 사과와 배, 무 등 추석 상차림에 사용되는 주요 농축산물 16종 가격은 농수산식품유통공사 카미스(KAMIS) 품목별 평균 소매가 기준 9만2381원이다.  최근 폭염으로 인해 물가가 오르고 있는 상황이지만, 제수상품들은 지난해 동기(9만6815원)와 비교했을 때 5%가량 더 저렴해졌다. 이는 주요 상차림 재료 7종의 가격은 지난해보다 평균 20%가량 내렸고, 8종의 가격은 평균 13

2018.08.09 13:42:36(Thu)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CJ제일제당, 2Q 영업익 1846억원…전년比 12.3%↑

CJ제일제당, 2Q 영업익 1846억원…전년比 12.3%↑

CJ제일제당은 올해 2분기 매출이 전년 대비 13.9% 증가한 4조 4537억원, 영업이익은 12.3% 증가한 1846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이로써 상반기 누적 매출액은 전년 대비 13.2% 증가한 8조8023억원, ​영업이익은 10.6% 늘어난 3948억원​을 기록했다. 사료용 아미노산∙식품조미소재 등 핵심 제품 판매량 확대에 브라질 CJ셀렉타(CJ Selecta) 등 해외업체 인수효과가 더해진 바이오 부문과, 가정간편식(HMR) 등 주력 제품 판매와 글로벌 매출이 증가한 식품사업부문이 외형 성장에 기여했다. 글로벌

2018.08.08 16:26:19(Wed)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