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7년 4월 24일 [Mon]

KOSPI

2,165.04

0.74% ↑

KOSDAQ

634.96

0.13% ↓

KOSPI200

280.05

0.82% ↑

SEARCH

시사저널

IT

(전체 1,987건)
[인터뷰] 윤문용 녹소연 국장 “문·안 통신공약 절반씩 섞었으면

[인터뷰] 윤문용 녹소연 국장 “문·안 통신공약 절반씩 섞었으면"

매번 대통령 선거 시즌 때마다 되풀이 되는 공약이 있다. 대선 후보들의 가계통신비 인하 공약이다. 그러나 최근 녹색소비자연대의 소비자 인식조사 결과에 따르면 역대 정권 가계통신비 경감 정책에 대한 체감 정도에 대해 ‘특별한게 없었다’고 답한 비율이 64.7%로 절반을 넘었다. 오히려 박근혜 정부 들어서 ‘가계통신비 부담이 이전보다 증가했다’고 답한 비율은 33.3%에 달했다. 녹소연은 대선 후보들이 재원 대책을 갖고 구체적인 공약을 내걸어야 실천할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녹소연의 윤문용 ICT소비자정책연

2017.04.21 17:31:38(Fri)  |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LG전자, 아이폰8보다 V30 먼저 출시할 듯

LG전자, 아이폰8보다 V30 먼저 출시할 듯

LG전자가 프리미엄 스마트폰 V시리즈 차기작을 애플 아이폰8보다 먼저 출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 관계자들은 LG전자가 G6를 경쟁 제품보다 먼저 출시해 효과를 본 만큼 V시리즈에서도 같은 전략을 쓸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경쟁사와 브랜드 인지도나 기술력 차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다.   LG전자는 V30(가칭)을 하반기에 출시할 것으로 보인다. LG전자는 통상 G시리즈는 상반기에, V시리즈는 하반기에 출시해 왔다. 업계 관계자들은 하반기 V30을 아이폰8보다 먼저 출시할 것으로 예상한다. 다만 이동통신사와 협

2017.04.21 17:23:16(Fri)  |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다시 시작된 모바일 FPS 경쟁

다시 시작된 모바일 FPS 경쟁

‘서든어택’으로 대표되는 1인칭슈팅(FPS)게임 장르는 과거 PC 온라인게임이 대세를 이루던 시절 큰 인기를 끌었다. 지금도 ‘오버워치’를 필두로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그러나 최근 몇 년간 대세로 자리매김한 모바일에선 이렇다 할 FPS 강자가 나오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여기에 최근 게임사들이 다시한번 신작 모바일 FPS게임을 출시하며,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 21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스마일게이트의 '탄: 끝없는 전장', 4:33의 '스페셜포스 for kakao', 카카오의 '원티드 킬러 for kaka

2017.04.21 17:04:02(Fri)  |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갤럭시S8 출격에 신바람 나는 제일기획

갤럭시S8 출격에 신바람 나는 제일기획

‘예약판매 100만 4000대’로 화려하게 출발한 삼성전자의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8이 출격한다.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7 실패로 추락한 명예를 회복하기 위해서라도 사활을 걸 상황이다. 당연히 광고와 마케팅에도 사력을 다할 가능성이 높다. 이 덕에 국내 1위 광고업체이자 삼성그룹 계열사인 제일기획이 수혜를 볼 가능성이 커졌다. 삼성전자 의존도가 떨어졌다고 하지만 여전히 66%에 이르러서다. 광고시장 정체로 부진한 결과를 낼 가능성이 높은 1분기 실적도 2분기부터 만회할 수 있게 됐다. 든든한 뒷배경 효과를 누

2017.04.21 10:27:16(Fri)  |  고재석 기자 (jayko@sisajournal-e.com)

갤럭시S8 출시…흥행변수 '빅스비·붉은 액정'

갤럭시S8 출시…흥행변수 '빅스비·붉은 액정'

삼성전자는 21일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S8‧갤럭시S8플러스를 한국과 미국, 캐나다에서 출시했다. 예약 판매와 첫날 개통 신기록을 갈아치우며 흥행에 성공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다만 빅스비(Bixby) 성능, 붉은 액정 등  출시 초기 불거진 논란을 잠재우느냐가 초기 판매를 좌우할 것으로 보인다.갤럭시S8 시리즈는 스마트폰 최초로 예약판매 대수 100만대를 넘어섰다. 갤럭시S7(20만대)과 갤럭시노트7(40만대) 기록을 가볍게 뛰어넘었다. 예약구매자들을 대상으로 한 첫날 사전개통도 26만대를 넘

2017.04.21 10:10:26(Fri)  |  엄민우 기자 (mw@sisajournal-e.com)

갤럭시S8 개통 순항…

갤럭시S8 개통 순항…"실개통율 50% 상회 전망"

삼성전자 갤럭시S8 시리즈 사전 개통이 순조로운 모습을 보이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붉은 액정 논란이 개통 여부에 크게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동통신사들은 붉은 액정에 대한 지침을 마련해서 대응하고 있다.사전 개통 첫 날인 18일 밤 11시까지 갤럭시S8 시리즈는 26만대가 개통됐다. 하루 기준 역대 최다 개통량이다. 예약판매서 100만4000대가 예약된 점을 감안하면 실 통률은 26%에 달한다. 번호이동 역시 4만6380건에 달해 단말기유통구조개선법(단통법)이 시행된 이후 최다치를 기록했다

2017.04.20 16:23:02(Thu)  |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SK하이닉스, 애달픈 도시바 짝사랑

SK하이닉스, 애달픈 도시바 짝사랑

최태원 SK회장이 국정농단 수사에서 자유로워지자 일본부터 찾는다. SK하이닉스가 인수전에 참여한 도시바 관계자들을 만나기 위해서다. 재계에 따르면 그는 이미 출국금지 해제 전부터 오너 로서 가장 시급히 나서야할 일로 도시바를 꼽고 있었다. 해당이슈가 그룹 전체 차원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어느 정도인지 알 수 있는 대목이다.   도시바 인수전이 혼전양상으로 치달으면서 입찰에 참여한 SK하이닉스의 고민도 깊어지고 있다. 여러가지 측면에서  낙관적인 상황이 아니기 때문이다. 이번 인수전은 무조건 높은 금액을 제

2017.04.20 15:42:16(Thu)  |  엄민우 기자 (mw@sisajournal-e.com)

[인터뷰] 배재광 한국핀테크연구회장 “법·규제 혁신해야 미래 있다”

[인터뷰] 배재광 한국핀테크연구회장 “법·규제 혁신해야 미래 있다”

배재광 한국핀테크연구회 회장은 “이대로 가면 한국 경제는 2020년까지도 못 버틴다”라고 일갈했다.   19일 여의도 국회의원 회관 회의실에서는 특허 침해 행위를 막기 위한 방안을 논의하는 첫 번째 준비 모임이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 회장과 함께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등 각 당 의원실과 특허청, 발명진흥협회 관계자들이 모였다. 비공개로 열린 이날 모임에서 배 회장과 관계자들은 현행 특허 관련 법규에 대한 열띤 토론을 통해 허심탄회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관계자들은 준비 모임에서 논의

2017.04.20 15:04:38(Thu)  |  민보름 기자 (dahl@sisajournal-e.com)

국가 경계 허무는 넷플릭스 나비효과

국가 경계 허무는 넷플릭스 나비효과

넷플릭스 나비효과가 미국, 프랑스, 한국 같은 국가 간 영토의 경계도 허무는 모양새다. 플랫폼을 뒷받침해주는 역할을 하던 콘텐츠가 사실상 핵심 사업군으로 떠올라서다. 최근 넷플릭스는 처음으로 오리지널 콘텐츠를 칸 영화제에 진출시켰다. 미국서 터져 나온 애플의 인수설 등 디즈니를 둘러싼 M&A 하마평의 근본배경 역시 콘텐츠 확보다. 나비효과의 몸짓은 국내에도 미쳤다. 콘텐츠 역량 강화에 나선 SK브로드밴드와 삼성전자의 움직임이 단적인 사례다. 이미 양질의 콘텐츠를 갖춘 CJ E&M은 OTT 티빙의 실시간TV를

2017.04.20 10:48:15(Thu)  |  고재석 기자 (jayko@sisajournal-e.com)

삼성전자 10나노 공정 기술 반년만에 또 진화

삼성전자 10나노 공정 기술 반년만에 또 진화

삼성전자가 갤럭시S8에 탑재한 10나노 1세대 공정(10LPE, Lower Power Early)​을 개발한지 6개월만에 더 향상된 10나노 2세대 공정(10LPP, Low Power Plus)​을 내놔 주목된다.삼성전자는 성능과 저전력 기능을 강화한 10나노 2세대 핀펫 공정(10LPP)개발을 완료하고 10나노 파운드리 고객 확보에 나섰다. 10나노 2세대 공정은 기존 1세대 공정보다 성능과 전력효율이 각각 10%, 15% 향상됐다.전력효율이 향상되면 배터리를 덜 쓸 수 있다. 삼성전자는 2016년 10월

2017.04.20 09:59:56(Thu)  |  엄민우 기자 (mw@sisajournal-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