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7년 3월 27일 [Mon]

KOSPI

2,162.92

0.28% ↓

KOSDAQ

610.67

0.41% ↑

KOSPI200

281.35

0.34% ↓

SEARCH

시사저널

기업

(전체 8,154건)
[르포] LG전자, G6 평택 생산·품질 실험 시설 공개

[르포] LG전자, G6 평택 생산·품질 실험 시설 공개

“품질로 한판 붙자!”   지난 24일 평택 소재 LG디지털 파크 스마트폰 생산 라인 천정에 현수막이 붙어 있었다. LG전자 프리미엄 스마트폰 생산 기지인 이곳에선 10일 출시된 G6 완제품을 하루 평균 5만대씩 시장에 내보내고 있다.   삼성전자가 29일(현지시각) 뉴욕에서 갤럭시S8을 선보이기로 한 가운데 LG전자 MC(모바일) 사업본부가 자사 핵심 생산 기지를 언론에 공개했다. 삼성전자와 LG전자 모바일 사업부는 지난해 각각 노트7 배터리 발화사건과 영업 손실을 겪었다는 점에서 상반

2017.03.26 17:37:00(Sun)  |  민보름 기자 (dahl@sisajournal-e.com)

스타크래프트 고화질버전으로 재탄생, 과거 영광 재현하나

스타크래프트 고화질버전으로 재탄생, 과거 영광 재현하나

1998년 출시된 이후 한국에서 독보적인 인기를 누려왔던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 ‘스타크래프트’가 발매 19년만에 그래픽을 대폭 개선한 초고화질(UHD)판으로 새롭게 출시된다. 최근 스타크래프트 e스포츠 리그가 다시 활성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리마스터 버전을 계기로 다시한번 흥행 돌풍이 일어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스타크래프트 개발사인 미국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마이크 모하임 최고경영자(CEO)는 26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기자 회견을 열고 “올해 여름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버전을 발매

2017.03.26 17:36:02(Sun)  |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게임 과금 시스템, 이제는 바꿔야 한다

게임 과금 시스템, 이제는 바꿔야 한다

게임 과금 시스템에 대한 유저들의 불만은 언제나 있어 왔다. 그러나 최근 과도한 뽑기 시스템 등으로 인해 유저들의 불만은 극에 달한 상태다. 이제는 일명 ‘현질(현금을 주고 아이템이나 게임 화폐 등을 사는 것)’ 없이는 게임을 정상적으로 플레이하기 어려운 지경에까지 이르렀다. 과금 시스템 개선에 대한 논의가 시급하다는 주장이다.과거 인터넷이 전국에 보급되기 전, 게임사의 수입은 대부분 패키지 판매였다. 게임회사가 게임을 개발하면 중간 유통회사가 박스 형태의 패키지로 출시해 유저들이 책정된 가격을 지불하고 구

2017.03.26 14:35:06(Sun)  |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줄어든 갤럭시S8 배터리량, 안전인가 퇴보인가

줄어든 갤럭시S8 배터리량, 안전인가 퇴보인가

삼성전자 차기 스마트폰 갤럭시S8의 배터리가 전작보다 줄어든다. 화면 크기는 더 커지지만 배터리는 오히려 줄어드는 셈이다. 전문가는 배터리 사용시간이 조금 줄어들 것으로 예상했다.오는 29일 공개를 앞두고 갤럭시S8 시리즈의 내장 배터리 실물 사진이 유출됐다. 정보기술(IT) 전문매체인 슬래시리크스는 갤럭시S8과 갤럭시S8플러스 배터리로 추정되는 사진 두 장을 공개했다. 이 매체는 전자기기 신제품 출시 전 사진을 입수해 공개해왔다.사진에 나온 배터리를 보면 갤럭시S8용 배터리는 3000mAh이고, 갤럭시

2017.03.26 09:52:56(Sun)  |  변소인 기자 (byline@sisajournal-e.com)

숫자로 보는 대우조선 추가지원 ‘3대 논란’

숫자로 보는 대우조선 추가지원 ‘3대 논란’

“대우조선은 ‘밑 빠진 독’이다. 쏟아 붓는 돈이 피해액을 상회할 것.”(국립대 조선학과 K교수)“대우조선이 망하면 국가 경제가 무너진다. 최대 수십조를 날리는 셈.”(대우조선 채권단 관계자)자금난에 빠진 대우조선해양에 대한 신규 자금지원을 두고 채권단과 정부, 조선업계와 전문가 간 의견이 갈리고 있다. 대우조선 지원을 둘러싼 각종 ‘숫자’에 대한 셈법이 각계마다 차이를 보이고 있는 탓이다. 대우조선 신규 지원 자금 규모부터 대우조선이 법정관리에 처할 시 입게 될 경제 피해규모, 대우조선 건조 선박의 가치

2017.03.26 09:52:40(Sun)  |  박성의 기자 (sincerity@sisajournal-e.com)

[위클리 대車대조표] ‘뷔페’ 아반떼 vs ‘전문점’ 크루즈

[위클리 대車대조표] ‘뷔페’ 아반떼 vs ‘전문점’ 크루즈

야근이 끝나고 택시라도 잡으려 치면 ‘그런 곳’엔 안 간단다. 주말만큼은 좋은 곳에 가서 쉬고 싶은데, 대개 그 ‘좋은 곳’은 되게 멀다. 배를 긁으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훑어보니 내 친구는 그 좋은 곳에 벌써 애인과 가있다. 해시태그에 드라이브란 글자가 선명하다. 차 없는 ‘뚜벅이’에겐 귀가도 여행도 쉽지 않다. 그 순간 문뜩 든 생각. ‘나도 자동차 한 대 살까?’전 축구선수 이동국의 똑똑한 아들 대박이는 말했다. “할 수 있다!” 그렇다. 우리도 차 살 수 있다. 다만 통장이 가볍다. 그래도

2017.03.26 09:51:38(Sun)  |  박성의 기자 (sincerity@sisajournal-e.com)

정성립 사장 “대우조선 새 주인 필요”

정성립 사장 “대우조선 새 주인 필요”

“대우조선해양에겐 새 주인이 필요하다.” 정성립 대우조선해양 사장이 정부·채권단의 추가지원 발표 후 처음 입을 열었다. 23일​ 기획재정부(장관 유일호)와 금융위원회(위원장 임종룡), KDB산업은행 등 채권단과 협의해 대우조선에 2조9000억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정성립 사장은 “정부로부터 4조2000억원 유동성 지원받은 뒤 불과 1년 반 만에 추가 지원을 받게 되어 송구스럽다”고 밝혔다.  24일 대우조선해양 서울 사옥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정 사장은 빅2(현대중공업·삼성중공업) 체제로 전환에 대한

2017.03.25 23:14:30(Sat)  |  박견혜 기자 (knhy@sisajournal-e.com)

[르포] '국내 유전자 연구의 메카' 울산과학기술원 게놈연구소가다

[르포] '국내 유전자 연구의 메카' 울산과학기술원 게놈연구소가다

인간 게놈(genome‧유전체) 지도는 2003년 완성됐다. 생명연장, 불치병 완치 등 새로운 의학산업이 실현되는 순간이었다. 10년이 흐른 지금 개인이 자기 유전자 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전 세계는 게놈 사업을 주목한다. 기업들은 유전자 분석 기술과 장비들을 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국내 게놈 연구에서는 ‘울산’을 빼놓을 순 없다. 울산시와 울산과학기술원(UNIST)은 게놈 연구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다. 최근 러시아, 영국, 독일 등과 국제공동조사단을 구성해 7700년전 한국인 게놈을 분석하기도

2017.03.24 17:50:26(Fri)  |  차여경 기자 (chacha@sisajournal-e.com)

모바일시장서 각광받는 PC게임 IP

모바일시장서 각광받는 PC게임 IP

게임업계는 지난해부터 기존 PC 온라인게임 지적재산권(IP)을 활용한 모바일게임에 개발에 역량을 집중해 왔다. 이러한 추세는 올해도 계속될 전망이다. 비슷비슷한 형식의 모바일게임이 하루에도 수십개씩 출시되는 상황에서, 유저들을 끌어모으기에 인기 IP만한 것이 없기 때문이다. 다만 인기 IP게임이라고 반드시 성공하는 것은 아니기에 개발 초기부터 철저한 준비작업이 필요하다는 의견이다.게임업계에선 인기 PC게임 IP를 활용한 모바일게임이 주목받고 있다. 이미 지난해 12월 출시된 엔씨소프트의 ‘리니지 레드나이츠’

2017.03.24 16:57:20(Fri)  |  원태영 기자 (won@sisajournal-e.com)

[인터뷰] 박종화 게놈연구소장

[인터뷰] 박종화 게놈연구소장 "게놈연구 부조리 없애야"

게놈(genome)은 유전체다. 게놈을 분석하면 질병이나 수명 등을 미리 알 수 있다. 과거 게놈을 읽는데 3조원을 썼다. 기술 혁신으로 비용이 크게 줄고 있다. 1000만원에 인간 게놈 전체를 읽는 게놈 자동해독기도 등장했다. 유전자분석업체 미국 일루미나와 중국 BGI는 싸게 개인 유전자를 분석해준다. 구글, 인텔 등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들도 게놈 연구에 투자하고 있다. 국내에도 게놈을 집중 연구하는 과학자가 있다. 박종화 울산과학기술원 생명과학부 교수 겸 게놈연구소장이다. 박 소장은 화려한 이력을

2017.03.24 16:52:42(Fri)  |  차여경 기자 (chacha@sisajournal-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