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11월 17일 [Sat]

KOSPI

2,092.4

0.21% ↑

KOSDAQ

690.18

1.29% ↑

KOSPI200

271.65

0.04% ↑

SEARCH

시사저널

기업

신세계 3분기 영업익 701억원…전년比 5.5%↓

신세계인터내셔널 영업익 대폭 늘어…신세계DF, 까사미아는 영업손실

신세계는 올해 3분기 매출액이 전년 대비 38% 늘어난 1조 3593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5.5% 감소한 701억원을 기록했다. 

 

​회사별 매출을 뜯어보면, 신세계백화점 부문 매출은 4320억원으로 전년 대비 7% 늘었다. 영업이익은 470억원으로 18.4%나 증가했다. 

 

신세계인터내셔널은 매출과 영업익이 고루 증가했다. 3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3118억원과 115억원으로, 이는 전년 대비 16%, 1158.4% 늘어난 수치다. 

 

센트럴시티의 경우 매출과 영업익이 모두 줄었다. 매출은 10.9% 줄어든 570억원이었다. 영업이익은 33.9%나 줄어든 172억원이었다. 이는 지난 7월 새로 문을 연 강남 면세점을 포함한 메리어트호텔 리뉴얼에 따른 비용 때문이다. 

 

신세계DF의 경우 면세점 사업 호조로 지난해 대비 114%나 들어난 5793억원을 기록했다. 다만 영업장 확대 탓에 영업이익은 32억원 손실을 봤다. 

 

홈퍼니싱 사업 확장을 위해 신세계가 인수한 까사미아의 경우 244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다만 영업이익에서는 10억원 손실을 기록했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