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12월 10일 [Mon]

KOSPI

2,053.79

1.06% ↓

KOSDAQ

670.39

2.18% ↓

KOSPI200

265.35

1.09% ↓

SEARCH

시사저널

기업

한화그룹 사장단 인사…㈜한화 방산 통합대표에 옥경석 사장 내정

한화생명 각자 대표이사에 여승주 사장

(왼쪽부터)옥경석 (주)한화 사장, 이구영 한화케미칼 부사장,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 내정자. / 사진=한화

한화그룹이 12일 일부 계열사 대표이사 사장단 인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한화는 사업 유사성이 높은 화약부문과 방산부문을 통합운영키로 했다. 통합 대표이사는 현재 화약부문 대표인 옥경석 사장이 내정됐다.

 

옥경석 사장은 경영관리ž혁신 전문가로 2016년 한화그룹에 영입됐다. 이후 한화케미칼 폴리실리콘사업본부, 한화건설 경영효율화담당 사장 등을 역임했고, 지난해 10한화 화약부문 대표에 선임돼 경영체질 개선과 중장기 전략 수립 등 화약부문의 혁신과 변화를 주도했다는 평을 듣는다.

 

한화생명 임원추천위원회는 한화생명 전략기획담당 임원으로 있는 여승주 사장을 현재 대표를 맡고 있는 차남규 부회장과 함께 각자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여승주 사장은 한화생명 재정팀장, 전략기획실장, 한화투자증권 대표이사 등을 역임한 한화그룹 내 대표적인 금융전문가로 M&A와 미래 신사업 전략을 이끈 경험이 있는 전략기획통으로 평가 받는다.

 

이번 인사에서 대표이사로 내정된 한화 화약방산부문 옥경석 사장과 한화생명 여승주 사장은 차기 주총 및 이사회 등을 거쳐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한화케미칼은 사업전략실장을 맡고 있던 이구영 전무를 부사장 승진과 함께 사업총괄 임원으로 선임했다. 이구영 부사장은 한화케미칼을 거쳐 한화큐셀 중국독일미국법인 영업총괄 임원을 지냈다. 사업전략과 글로벌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한화케미칼의 글로벌 전략 강화 및 화학에너지 부문간 시너지 창출을 주도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한화그룹 측은 이번 인사는 각 사업부문별 시너지 창출과 중장기 성장전략 추진에 강점을 보유한 인물을 사업 전면에 전진 배치해 주요 사업에 대한 중장기 경영계획을 수립하고 글로벌 혁신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화그룹은 지난 9월 한화큐셀, 한화토탈, 한화지상방산 등 3곳의 대표이사 인사를 실시한 바 있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