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8월 20일 [Mon]

KOSPI

2,247.05

0.28% ↑

KOSDAQ

772.3

1.46% ↑

KOSPI200

288.57

0.11% ↑

SEARCH

시사저널

기업

진에어 2분기 영업익 62억…전년比 반토막

상반기 영업익 594억 28%↑

 

/사진=진에어 제공

 

진에어의 올 2분기 영업이익이 반토막 났다. 지난해 125억원에서 올해 62억원으로 50% 급감했다.

 

진에어는 10일 올 2분기(잠정) 매출액 2265억원, 영업이익 62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8% 늘었음에도 영업이익은 50%나 줄었다. 당기순이익은 88% 급감한 10억원으로 집계됐다.

 

진에어는 2분기 저조한 실적 원인으로 대외 환경을 꼽았다. 유류비가 올라 원가가 상승했으며, 2분기 비수기 및 지난해 5월 황금연휴 기저효과 탓에 이익이 줄었다고 설명했다.

 

다만 상반기 실적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긍정적으로 나타났다. 진에어는 올 상반기 매출액은 5063억원, 영업이익은 594억원을 기록했다.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9%, 28% 늘었다.

 

진에어는 상반기 실적 상승 배경으로 효율적 기재 운영을 지목했다. 동남아와 일본 인기노선에 대형기를 투입해 공급을 늘리고, 장거리 단독 노선을 통해 수익을 극대화했다는 설명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하반기 전망 및 계획에 대해 여객수요의 지속적인 성장이 전망되며, 유가 및 환율 등 대외환경 주시하며 대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